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ガンダムOO後半部に追加武将がまた出るなんて...!? 一方をもっては嬉しくて, 以前製品たちを買った私をもっては挫折させた強化型ラインナップの一番目, ケルディムの強化装備追加型です(長い!)

GNシールドビットに引き続き, GNライフルビットという追加装備が含まれて全体的なボリューム感がよほど好きになったケルディムだから, このシルエット自体は歓迎します.

ところが問題はやっぱり以前に購入した人々は!!! という叫びでしょう(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4機のガンダムの中で一番異形的な姿を持ったケルディムガンダム.

GNドライブがしっぽによっていて, 基本装備形態もGNシールドビットが長く垂れたしっぽ形象に人間型とは対照を成す姿だったが, 今度強化型もGNライフルビットがしっぽ形象を成しながら, 羊肩側ボリューム感がよほど上がりました.

シンプルでシャプな気体が好きな方もいるが, 個人的ではこんな武将がたくさん走ったシルエットが好き, 強化型がいっそう格好よくならなかったかと言う考えをして見ま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透明パーツで成り立ったスコープ覆いは今度は内側をシルバーで塗ってくれて, 外側をクリアレッドで塗ってくれて立体感をいかして見ました.

ところが表に塗るのは表面が荒れるのは見たくない短所があって.......

ケルディムの顔も原作と一緒によほどハンサムな造形で, 自体稼動率もかなり良い感じで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元々ケルディムの腕の稼動率はかなり良かったが, シールドビートとライフルビートが肩手袋に装着されるせいで上であげることは制約が多いです.

手首にも関節があって, より腕を中方へ曲げるのが可能で, ライフルを両手で取るための肩連結関節が前で稼動される点はシンプルながらも良い稼動率を実現してくれていま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腰関節は腰の白い部分が分けられた2中関節.

ところが自体稼動率はあまり良い方ではなくて, ポーズを取るのに補助的な役目だけこっそりしてくれるだけです.

ところが腰自体が左右回転をするにはスカートにかかる部分がなくてかなり自由に回転しま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ダブルオ 2ndの気体たちはダブルオガンダムの高い稼動率を保障する骨盤連結関節を受け継ぐ感じ.

そうだから足開けるも 180度は基本になるなど, 空で躍動的なポーズを取りやすい製品群です.

今度ケルディムも言うまでもないんです.

膝が曲げられる部分はシールドビートを連結する黒い色パーツが連動して動くのに, これのためむしろ稼動率が自然なのしたことだ事ができなはないか...? する感じもするほどに動く時不便です.

ケルディムの足裏はよほど狭い方だが, それを補助するための補助支持台の役目は強化型で本当に重要.

おかげさまで大きなライフルビートをしっぽに装備しても, この支持台だけまともに支えれば絶対倒れないで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スナイパーライフルの場合はケルディム基本形と同一.

部品を脱着を通じてライフルモードと 3連バルカンモードを再現可能で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今度はビームピストルは塗布ができなかったです...OTL

今度強化型にはビームピストルが 二つがもっと含まれて総 4個のビームピストルを装着します.

二つは以前のようにバックパックに, そして二つは GNドライブの両方に装着して予備武将がよほど多くなった感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強化型に追加された巨大なライフルビート. クリアパーツで成り立った色相組合がかなり気に入ります.

各ライフル拗る展開可能及び装着が可能だが, 別に追加スタンドがないのは本当に惜しい部分.

少なくとも展開形態を再現可能にさせてくれたらと思ったが....これでは張卑下はの外には差し置くのが大変になりますね.

それに一番ストレスをたくさん受ける, GNドライブ連結パーツ両端の二つは, 本当に易しく落ちるということ.

部品自らの接地力が弱くて動いてみるとすぐトウック落ちてしまう光景を明かすことができなく見ます.

ボンドで付けてしまいたい位なの...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シールド拗る基本形と等しいのに, 肩に装備される位置が変わりました.

各シールドビート展開及び, シールド状態に展示することができる透明スタンドが含まれることも同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ライフルビートまで展開するアクションで一番絶望したのは...どうしてこんなに複雑な気持ちだろう!!! という感じです.

追加用スタンドがないからあれこれスタンドをすべて使ってライフルビート展開までは再現したが, いろいろだからとても複雑な感じです..

展開型にじっくりと展示することができたらと思うが.....底力の不足なバンダイがそこまでは気を使うことがやれない感じ....

[終えて...]

追加強化型でケルディムのシルエットがよほど変わることは本当に良い部分です.

ところが原作でも追加装備の威容に比べて実際活躍はできなかったし, バンダイがむしろそれをいかそうとライフルビートにスタンドを入れるのを考えもしたことではないかも知れないという気がするほどです(笑)

惜しければやっぱりライフルビートどうし挟む接続力がよほど弱くて忽ち落ちるというの, そして追加スタンドがないというの位.

これさえ乗り越えればやっぱりケルディム自体と強化型のプロポーションはちゃんと出たから, 次第満足することができる製品ではないかと思います.

 

[製品大きさ] 1/144スケール 14.5cm

[プロポーション] ■ ■ ■ ■ ■ ケルディム強化型のシルエットは基本ケルディムよりずっと素敵な感じ

[ディテール] ■ ■ ■ ■ □ 詳細的なディテールもよく生きています

[射出色] ■ ■ ■ ■ □ ミリタリー国防色を思えばぴったりであるケルディムの全体的な色相.

[稼動率] ■ ■ ■ ■ □  腕の稼動率が制約がよることでなく良い稼動率

[満足度] ■ ■ ■ □ □ 接着力においてストレスをたくさん受けて, そしてライフルビット用スタンドがなくて惜しい..

※ 본 리뷰 제품은 박서방에서 후원하는 박서방 서포터즈 제공 물품입니다.

박서방  http://psb-mall.com/shop/index.php

박서방 서포터즈 http://psb-mall.net/   

이곳에 올린 사진과 소감은 직접 제작한 것이므로 다른곳에 무단도용 및 링크가 금지되어 있습니다

Captured, Written by AKITO 2009.08.15

신고
Posted by Akito!!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박서방 서포터즈 협찬으로 리뷰하게 된 아스트레이 골드프레임입니다!

생각지도 못하고 있다가 받은 물품인데, 아스트레이를 한번도 만들어본적 없는 저에겐 새로운 영역의 개척에 두근두근~

거기에 황금 멕기!!!! 안그래도 이런 반짝이는 금속 재질을 좋아하는 저로써는 정말 기쁜 제품이었습니다.


100스케일이면서 무등급이라 최근 MG만 만들던 저에겐 조립이 한층 쉬운 느낌이었습니다.

아스트레이 특유의 실루엣이라는 것도 경험하면서 꽤 멋지다는 생각을 했고, 역시 이런저런 제품을 만들어보는게 좋겠구나 하고 깨달았다랄까요...? 그럼 리뷰 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체모습]

시드의 외전격 기체이면서, 건담이라는 네임을 달고 있으나 꽤 이질적인  모습이 마음에 듭니다.

골드 프레임이라는 이름 답게, 몸 군데 군데 프레임 골격이 드러나는 디자인에, 황금멕기로 고급스럽게 빛나는 연출 또한 일품.

멕기는 만지면 지문이 잘 묻습니다만, 실제로 보면 그다지 신경쓰이지 않습니다.


멕기 런너 자체는 언더게이트 처리가 되어 있는 부분이 많아, 게이트 자국이 많이 줄어든다는게 장점입니다.

전체가 다 언더게이트는 아니지만, 잘 드러나는 부분은 언더게이트 처리를 해 깔끔한 조립이 가능하게 신경써준 부분이 보입니다.


아스트레이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부분은 개인적으론 하체가 마음에 들었습니다.

상체에 비해 근육질이 연상되는 다리 장갑은 정말 멋지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굴]

얼굴의 붉은색 부분도색 , 혹은 동봉된 스티커로 사진처럼 재현이 가능합니다.

스티커는 좋아하지 않아서 황금색 멕기 부분을 신너로 살살 지워서 은색 멕기로 만들어준다음, 클리어 레디를 입혀줬습니다.

다만 마스크 부분을 낄때 도료가 같이 벗겨져 위에 덧칠을 해줘야 했던...ㅠㅠ


얼굴은 전투적인 느낌이 들도록, 강인한 인상입니다.

특히 눈이 안보일 정도의 살짝 위에서 보는게 베스트 각도!

아래서 눈이 보이게 바라보면 살짝 바보같이 보이더군요(사진에서는 잘 나왔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목 가동]

무등급이라 그런지 아쉬운 점은, 목 부분이 몸통과 하나의 부품으로 개별 가동이 안된다는 것.

그렇기에 가동률은 목을 숙일때가 거의 불가능에 가깝고, 오히려 고개를 드는건 상당히 자유롭습니다.

옆으로 돌리는 것도 깃때문에 숙인 상태에서는 제한되나, 살짝 고개를 들어주면 자유롭게 움직임이 가능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 관절 가동]

무등급이지만 놀라울 정도로 팔이 접히는 관절로 되어 있는 아스트레이!!!!

관절 강도는 평범한 수준. 폴리캡으로 이루어져 있지만, 많이 움직이다 보면 꽤 헐렁해질것 같습니다.

이럴땐 역시 MG의 팔 프레임 관절이 그립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손목 가동]

손목 부분은 개별 부품으로 이루어져 있어 가동률이 꽤 좋습니다.

그러고보니 손 자체에도 흰색으로 도색해야 하는데, 리뷰를 다 찍고 나서 매뉴얼을 보고 나서 알았습니다...OTL

다음부터는 매뉴얼을 꼼꼼이 챙겨봐야 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을 어깨위로 올리는 것도 상당히 좋은 가동률을 보여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깨 가동]

몸통과 팔, 그리고 어깨 파츠의 3개의 부품의 결합으로 어깨의 가동도 폭넓게 가동합니다.

때문에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어깨를 날카롭게 올려주는 것도 가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 어깨는 위 아래로는 물론, 안쪽과 바깥쪽으로도 어느정도 자유로운 움직임을 보장받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 관절의 자유로운 가동때문에 손쉽게 빔샤벨을 잡는 포즈를 취하는 것이 가능!!!!

언제 봐도 금색의 멕기 프레임이 멋지게 빛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의 폭넓은 가동으로 빔샤벨은 물론, 팔짱을 끼는 것도 어느정도 가능합니다.


어깨 장갑 파츠는 팔 부분에 끼워지는게 아니라, 팔과 몸통을 잇는 어깨 접속 파츠에 개별적으로 붙이는 구조입니다.

팔이 움직인다고 해도 어깨 장갑은 거의 움직이지 않는데, 접속 구조로 봐서 팔을 크게 움직일때는 조심조심 움직이는게 좋겠더군요.

잘못하다간 그냥 분질러질것 같아 움직일때 세심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허리 가동]

허리는 2중관절로, 회색부분 파츠도 2중 분할 되어 있어 어느정도 숙이고 펴는 것이 가능합니다.

그렇지만 관절의 강도는 약해서, 무거운 물체(특히 바주카)를 들다보면 살짝씩 중력의 힘을 받는 모습을 볼수 있습니다.

스커트의 제약이 없어서, 자유롭게 양 옆으로 틀어주는 것도 가능합니다.

180도는 물론 360도까지 가능!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백팩]

백팩은 등에서 분리가 가능한 구조. 분리하면 아름답게 드러나는 프레임의 멕기가....ㅠㅠ

독특한 구조의 백팩도 꽤나 이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리 가동]

허벅지와 골반을 잇는 부분은 부품이 나뉘어져 있어 양 다리를 벌리거나 좁히는 가동도 가능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목 가동]

발목을 옆으로 움직이는건 거의 절망적인 수준(....)

때문에 다리를 벌린 포즈에서 접지력이 상당히 떨어지는건 아쉽습니다.


대신 앞으로 굽히는 것은 완전히 누운 자세에서도 발바닥은 땅을 디딜을 수 있을 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릎 가동]

MG처럼 완전히 무릎을 굽히는 것이 가능합니다.

다만 무릎꿇기 자세는 살짝 안되는데, 그것은 허벅지 파츠가 골반의 스커트와 부딪치기에, 애쓰다보면 어느정도 자세는 나오지만,

자연스럽게 나오는 자세는 아닙니다.

거기에 무엇보다 무릎을 땅에 댄쪽은, 발목 관절때문에 완전히 발이 지면에 밀착되는건 정말 좋은 부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리 부품을 완전히 골반에 접속시켰을때는 이정도가 불가능 합니다.

살짝 양 부품을 잡아당기듯 빼주면, 이정도로 자유로운 다리 벌리기가 가능해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외팔 재현 파츠]

특이하게 한팔이 없는 원작의 설정때문에 한쪽팔이 잘려나간듯한 단면의 오른쪽 파츠가 들어있습니다.

단면조차 멕기라는데 경악하시는 분들도 계시지만, 어떻게 보면 이녀석은 내부도 금인가!!! 하고 웃어버릴지도...

원작의 팬들에게 좋은 옵션 파츠가 될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빔 라이플]

지금까지 봐오던 시드 기체들의 라이플과는 다른 디자인.

전용으로 잡는 오른손 파츠가 들어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드]

시드의 스트라이크나 듀엘과 같은 사양의 실드가 수록됩니다.

노란 부분도 금색 멕기로 되어 있어 검은색과 잘 어울어지는 느낌.

뒷면은 절망적이게 하얀색상으로 되어 있어 부분 도색이 필요합니다.

팔 뒤쪽에 실드와 연결 파츠를 붙이는데, 고정도 잘 되고 무기를 쥐었을때나 가동 시 움직임에 제약을 주지 않아 좋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빔샤벨]

등 뒤에 두개의 빔샤벨은 각각 빔샤벨 연출 파츠와 결합하는것이 가능합니다.

다만 빔샤벨에 대응하는 손파츠의 접지력이 너무 약해서, 헐렁헐렁한게 아쉽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베라 스트레이트]

골드 프레임의 설정상에는 없는 무기로, 런너에는 들어 있길래 맞춰봤습니다.

설명서에서조차 조립하는 그림도 없길래 혹시 부품이 모자른가 했는데, 다행히 그런일은 없더군요.

검과 검집 자체는 완전히 하얀색입니다. 때문에 부분 도색은 필수!!!!!

 

골드프레임 스커트 자체에 끼우는 구멍이 있어서 손쉽게 끼울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듀엘건담 전용 바주카]

실제로 듀엘은 이런 바주카를 쓴적이 없지만(....) 이때 골드프레임이 가져가서 쓰지 못한걸까요?

뒷부분은 사진에는 흰색으로 처리되어 있어 완벽하게 만들려면 부분도색이 필요합니다.

무게도 상당히 나가고, 아스트레이 키와 맞먹는 거대한 중무장의 무기 느낌이 좋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풀 무장 형태]

이렇게 뭔가 좀 무기가 많은걸 좋아해서 포함되는 모든 무기를 다 달아줬습니다.

무엇보다 가베라 스트레이트가 있고 없고의 느낌이 상당히 달라지네요.


포즈를 잡아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스탠드를 가지고 포즈를 잡아보고 싶었는데, 아무리 찾아도 아스트레이와 연결할 수 있는 접속 파츠가 없더군요..

그래서 눈물을 머금고 땅 위에서 잡을수 있는 포즈들을 잡아줬습니다.

확실히 포즈 자체를 자유롭게 취하는 것은 어렵지만, 아스트레이 골드 프레임도 서있는 것 자체에서 멋스러움을 느낄 수 있는 제품이 아닐까 싶습니다.

포즈를 잡으며 느낀건 무게 중심이 잘 안맞아 세우기가 어렵다는 점. 발의 접지력이 떨어지는 것과 맞물려 여러모로 고생했습니다...ㅠㅠ

일단 장식용으로는 멕기의 고급스러운 느낌과 아스트레이의 특유의 느낌으로 최고가 아닐까 하네요.

저는 갑자기 PG 아스트레이가 관심이 가기 시작했습니다(....아,안돼)

 

[제품크기] 1/100스케일 18cm (뿔 포함)

 

[프로포션] ■ ■ ■ ■ □ (부족하진 않지만, 그렇다고 대단한것도 아닌 프로포션이지만, 멕기때문에 상당히 멋스럽습니다)

[디테일] ■ ■ ■ ■  (무등급이면서 건담과 다른 느낌의 디테일이 살아있습니다. )

[사출색] ■ ■ ■ ■ ■ (멕기의 사출색은 정말 최고!!!)

[가동률] ■ ■ ■ □ □ (팔의 가동률이 장점이고, 다리의 끝으로 갈수록 가동률이 아쉽습니다)

[만족도] ■ ■ ■ ■ □ (멕기의 이 고급스러움에 감탄!!!!)


이곳에 올린 사진과 소감은 직접 제작한 것이므로 다른곳에 무단도용 및 링크가 금지되어 있습니다

Captured, Written by AKITO 2009.06.06  

신고
Posted by Akito!!

프로포션과 가변이라는 두마리 토끼를 다 잡은, 반다이의 마크로스F라인업의 주인공 기체인 알토 커스텀의 발키리입니다.

파이터, 가워크, 배트로이드 모드를 넘나들며 스피디한 발키리의 전투씬은 마크로스 시리즈 어디라도 압권이었지요. 최신의 발키리는 초대 발키리의 디자인을 따오면서, 현대적인 감각으로 멋지게 리파인된 모습이 독특합니다.

이번 제품은 원작의 발키리의 프로포션을 그대로 가져오면서, 변형 기믹까지 완벽하게 재현해 낸 놀라운 제품.

파이터 모드의 비행기 실루엣의 정교함, 가워크 모드의 존재감, 배트로이드 모드의 날렵함이 잘 살아있습니다.


プロポーションと可変という二頭兎を引き締めた, バンダイのマクロスFラインナップの主人公気体であるアルトカスタムのバルキリです.
ファイター,ガウォーク, バトロイドモードを出入りしてスピーディなバルキリのバトルシーンはマクロスシリーズどこでも圧巻だったです. 最新のバルキリは招待バルキリのデザインを取りながら, 現代的な感覚で素敵にリファインされた姿が独特です.

今度製品は原作のバルキリのプロポーションをそのまま持って来ながら, 変形ギミックまで完璧に再現し出した驚くべきな製品.

ファイターモードの飛行機シルエットの精巧, ガウォークモードの存在感, バトロイドモードのす早さがよく生きています.

파이터 모드시에 비행기의 실루엣이나 프로포션은 만점을 주고 싶을 정도.

변신한다구..? 라고 의문을 가질 정도로 프라모델이 아닌 밀리터리 모형을 연상시키는 패널라인이나, 기체의 리얼한 재현은 정말 놀라울 따름입니다. 다만 이정도 재현을 위해 수많은 데칼을 변형 기믹을 위해 나눠진 부품에 꼼꼼이 붙여줘야 하고, 수많은 패널라인 먹선을 하나 하나 넣는 정성을 쏟아야 하지만, 완성 후에 느끼는 감상은 그런 수고를 충분히 보상하고도 남을 정도의 위력이 있습니다.

살짝 아쉬운 점이라면, 다리 부분과 날개 몸통 부분을 고정시키는 접속부분이 없어서, 각 부분끼리 살짝 헐거운 느낌을 받는다는 것.

가만히 있으면 떨어진다거나 그정도는 아니지만, 딱 붙는 그런 느낌이 없는건 아쉽네요.


ファイターモードの時に飛行機のシルエットやプロポーションは満点を与えたい位.

変身するのか..? と疑問を持つほどにプラモデルではないミリタリー模型を連想させるパネルラインや, 気体のリアルな再現は本当に驚くべきなだけです. ただこの程度再現のために幾多のデカールを変形ギミックのために分けられた部品にき帳面に付けてくれなければならないし, 幾多のパネルライン墨線を一つ一つ入れる真心を注がなければならないが, 完成後に感じる感想はそんな手数を充分に償うのに十分であるほどの威力があります.

こっそり惜しい点なら, 足部分と羽胴部分を固定させる接続部分がなくて, 各部分どうしこっそり緩い感じを受けるということ.

じっといれば落ちるとかその位ではないが, ぴったり付くそんな感じがないのは惜しいですね.

파이터 모드의 기수 부분의 캐노피 유리와 앞의 푸른 부분은 클리어 소재로 재현.

앞의 푸른 부분은 원래 보라색이어야 하지만, 클리어 블루로 도색해줬고, 캐노피 겉 부분도 검정색으로 부분도색을 해줬습니다.

캐노피를 열고 닫는건 유리 부분을 탈착하는 수밖에 없어 왠만하면 고정시키는게 나을듯한..

내부 알토의 피규어도 확실히 재현되어 있습니다.

다만 곤색 통짜 부품이라, 이 조그만 피규어를 도색하는데 엄청난 정성이 들어간...;;

그렇지만 역시 피규어를 도색하고 난 후 느끼는 존재감은 상당히 달라지네요!


ファイターモードの騎手部分のキャノピー硝子と前の青い部分はクリア素材で再現.

前の青い部分は元々紫色ではなければならないが, クリアブルーに塗布してくれたし, キャノピー表部分も黒色で部分塗布をしてくれました.

キャノピーを開いて閉めるのは硝子部分を脱着するしかなくてまあまあの程ならば固定させたほうがましそうな..

内部アルトのフィギュアも確かに再現されています.

ただ紺色単一部品だから, このやや小いフィギュアを塗布するのにおびただしい真心が入って行った...;;

ところがやっぱりフィギュアを塗布した後,感じる存在感はよほど変わりますね!

파이터 모드의 비행기 실루엣을 재현하기 위해, 변신을 위한 각 부품은 나눠져 있고, 조밀하게 부품끼리 연결되어 비행기 장갑을 재현합니다. 그렇지만 부품끼리 딱 맞물리지 않으면 살짝살짝 벌어지는데, 몇번 변신시키다 보면 그래도 어느정도 맞게 변형할수 있더군요.

조심해야 할것은 데칼의 일부분들이 변형을 하면서 끝부분이 일어나기 시작한다는 것...잘못하면 찢어지거나 긁혀서 색상이 벗겨질수도 있기에, 자주 변형보다는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모드로 전시해두는것이 스트레스도 안받고, 적당한 타협선이 될것 같습니다.

 

중간에 들어가는 배틀로이드 머리의 가운데 흰 부분도 데칼인데, 특히나 파이터와 가워크 모드시 등장갑에 데칼이 긁히는 사태가...

정말 조심해야 할 부분



ファイターモードの飛行機シルエットを再現するため, 変身のための各部品は分けられていて, 稠密に部品どうし繋がれて飛行機手袋を再現します. ところが部品どうしぴったりかみ合わなければこっそりこっそり起るのに, 何度変身させて見ればそれでもどの位当たるように変形することができますね.

気を付けるとすることはデカールの一部分が変形をしながら端の部分が起き始めるということ...下手すると破れると掻かれるので色相がはげることもできるから, よく変形よりは自分が一番好きなモードに展示しておくのがストレスも受けなくて, 適当な妥協船になるようです.

 

中間に入るバトロイド頭の中白い部分もデカールなのに, 特にファイターとガウォークモードの時などの装甲にデカールの掻かれる事態が...

本当に気を付けなければならない部分

다리가 되는 슬라스터 부분은 파이터 모드에서도 자유롭게 가동이 가능합니다.



足になるスルラスト部分はファイターモードでも自由に稼動が可能です.

변형 기믹때문인지 주날개의 가동은 꽤 자유로운 편. 



変形ギミックだからなのか主翼の稼動はかなり自由な方.

랜딩기어 전개시, 건포드에 따로 바닥 지지용 부품이 들어가있는데, 이것때문에 리얼함이 좀 줄어들기에 빼도 되는 부분..

이게 없다고 해도 몸통을 받치지 못하거나 하진 않습니다.

건포드 접속 부분 자체가 파이터 모드시 스탠드 접속부가 되는데, 워낙 건포드가 몸통과의 접속력이 좋지 못해 조금 위험한 느낌...

의외로 이번 발키리의 약점은 부품끼리의 고정이 헐거운 부분이 존재한다는 것입니다.

 

전반부 랜딩기어는 별도의 부품교환 없이 개폐기믹이 재현되어 있습니다. 랜딩기어 외장갑의 전개는 배트로이드 변형시에 쓰이는 기믹.

후면부 랜딩기어의 외장갑은 아쉽게도 개폐상태를 재현하는 파츠가 따로 존재하므로, 일일이 바꿔줘야 합니다.



ランディングギアー展開の時, ガンポッドに別に底負けます部品が入っているのに, これのためリアルさがちょっと減るのに抜いても良い部分..

これがないと言っても胴を差すことができないとかしないです.

ガンポッド接続部分自体がファイターモードの時スタンド接続部になるのに, あんまりガンポッドが胴との接続力が良くなくて少し危ない感じ...

意外に今度バルキリの弱点は部品どうし固定の緩い部分が存在するというのです.

 

前半部ランディングギアーは別途の部品交換なしに開閉ギミックが再現されています. ランディングギアー外装鎧展開はバットロイド変形の時に使われるギミック.

後面部ランディングギアーの装甲は惜しくも開閉状態を再現するパーツが別に存在するので, いちいち変えてくれなければなりません.

역시 파이터 모드하면 공중씬을 재현하는 것!!!

별도의 1/100스케일의 건담용 스탠드를 이용해 공중씬을 재현 가능합니다.

따로 발매되거나 아머드팩 등의 제품에 마크로스F전용 스탠드가 있으면 더욱 좋겠지요(전 없어요..ㅠㅠ)


やっぱりファイターモードすれば飛行シーンを再現すること!!!

別途の 1/100スケールのガンダム用スタンドを利用して飛行シーンを再現可能です.

別に発売されるとかアーマードパックなどの製品にマクロスF専用スタンドがあればもっと良いですね(私はないです..)

다리 형태는 가워크 형태의 역관절 다리로 변형시킵니다.

가장 단단하고 프로포션을 적절히 유지하면서 변형하는 부분이 이 다리인데, 역관절이면서 가동률이 꽤 좋습니다.


足形態はガウォーク形態の逆関節足で変形させます.

一番堅くてプロポーションを適切に維持しながら変形する部分がこの足なのに, 逆関節ながら稼動率がかなり良いです.

발바닥의 전개는 별도의 잠금 스위치가 존재해서, 일단 외장갑을 빼내고 잠금 스위치를 해제하는 것에서 시작. 잠긴 상태에선 아무리 빼려 해도 안빠지기에, 꼭 빼먹지 말고 스위치를 해제해주고 시작해야 합니다.

오밀조밀한 변형 기믹이 즐거운 부분이에요


足裏の展開は別途の閉ざしスィッチが存在して, 一応外装甲乙抜き取って閉ざしスィッチを解除することで手始め. 掛かった状態ではいくら抜こうと思っても抜けないから, 必ず漏らさずにスィッチを解除してくれて始めなければなりません.

細細しい変形ギミックが楽しい部分です

매뉴얼에도 나와있는, 팔은 수납한 채 다리만 전개한 형태입니다.

전투기에 있어선 생각지 못할, 헬리콥터의 수직이동능력까지 부여받은 획기적인 가워크의 기능


マニュアルにも出ている, 腕は輸納したまま足だけ展開した形態です.

戦闘機においては思わない, ヘリコプターの垂直移動能力まで受けた画期的なガウォークの機能

프로포션과 변형의 양쪽을 다 살리기 위해서 일부분은 완전 변형이 아닌 파츠 교환 및 탈착식으로 이루어집니다.

파이터 모드 용 손은 변형 전용 손으로 가워크와 배트로이드 시의 손과는 다르므로, 교체를 통해 변형하는 구조.


プロポーションと変形の両方をすべていかすために一部分は完全変形ではないパーツ交換及び脱着式で成り立ちます.

ファイターモード用手は変形専用手でガウォークとバトロイド時の手とは違うので, 入れ替えを通じて変形する構造.

변형할때 주의할점은, 자신의 손가락이 무의식적으로 힘이 들어가는 곳에 데칼이 있진 않나..세심히 신경쓰는 것.

부품끼리 변형하다보면 자연히 본체를 잡고 있는 손가락에 힘이 들어가는데, 데칼이 밀리거나 심하면 찢기는 경우도 있습니다.

항상 이런데 세세하게 신경쓰면 변형시 그나마 피해를 줄일수 있겠지요~


変形する時気を付ける部分は, 自分の指が無意識的に力が入って行く所にデカールがないか..注意深く気を使うこと.

部品どうし変形してみれば自ずから本体を取っている指に力が入って行くのに, デカールが滞るとかひどければ引き破かれる場合もあります.

いつもこのようなのに細細しく気を使えば変形の時それさえも被害を減らすことができますね‾

개인적으론 어깨가 되는 SMS마크가 찍힌 저 데칼이 정말 난감했습니다..

이거 도저히 입체적으로 안살아나잖아!!!!!!! 하는 느낌이랄까...손이 많이 닿는 부분이라 사진처럼 데칼이 조금씩 벗겨지는 현상도 나고..

꽤나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부분. 


個人的では肩になる SMSマークが撮れたあのデカールが本当に困り果てました..

これ到底立体的に生き返えないんじゃないの!!!!!!! する感じだと言えるか...手がたくさん触れる部分だから写真のようにデカールが少しずつはげる現象も出て..

かなりストレスをたくさん受ける部分.

실드를 장착하기 위한 별도의 파츠가 필요한 등의, 여러가지 추가 부품들이 변형에 사용됩니다.

그렇기에 분실에 더더욱 신경써야 하는게 발키리라 할수 있겠지요.

건포드의 전개 기믹 등은 간단하면서 아주 마음에 드는 기믹이었습니다.


シールドを装着するための別途のパーツが必要ななどの, さまざまな追加部品たちが変形に使われます.

そうだから紛失にもっと気を使わなければならないのがバルキリだと言えますね.

ガンポッドの展開ギミックなどは簡単でとても気に入るギミックでした.

파이터와 배트로이드의 중간 형태. 역관절의 다리와 팔, 전투기의 머리 부분이 인상적입니다.

역시 발키리 하면 가워크 형태!!! 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가장 이형적이고, 독특한 실루엣이라 개인적으로도 좋아해요.

발바닥이 넓어서 접지력도 문제 없고, 머리가 앞으로 쏠려 있다 해서 함부로 넘어지거나 하는 일도 없는, 무게 중심이 잘 잡혀있는 모드입니다. 따로 취할수 있는 포즈는 그리 많지 않지만, 역시 멋진 실루엣...

 

아쉬운 것은 스탠드에 연결용 부품이 상당히 약하다는 것.

부품 자체 접속이 어설퍼서, 스탠드위에서 조금만 움직이려 해도 뚝 하고 떨어져 결국 스탠드 촬영은 포기했습니다.


ファイターとバトロイドの中間形態. 逆関節の足と腕, 戦闘機の頭部分が印象的です.

やっぱりバルキリすればガウォーク形態!!! と言える位に一番異形的で, 独特のシルエットだから個人的でも好きです.

足裏が広くて接地力も問題なくて, 頭が前に傾いていると言ってむやみに倒れるとかする仕事もない, 重さ中心がよくつかまっているモードです. 別に酔うことができるポーズはあまり多くないが, やっぱり素敵なシルエット...

 

惜しいことはスタンドに連結用部品がよほど弱いということ.

部品自体接続が生半可で, スタンド上で少しだけ動こうとしてもぱったりとして落ちて結局スタンド撮影はあきらめました.


처음에 가장 많이 헤맨 배트로이드 변형(....) 특히 몸통안으로 기수부분을 어떻게 들어가게 하지!? 하고 꽤 쩔쩔맸던 기억이 나네요.

정말 감탄이 나올 정도의 변형 기믹으로 발키리 변형의 손맛을 제대로 느낄수 있는 부분입니다.

그렇지만 변형하면서 손에 쥐고 있으면, 각 부품들이 살짝 헐거운 느낌이라 불안하기도 해요(웃음)

몇번 하다보면 방법을 알지만, 처음 하다보면 배트로이드 머리부분과 어깨 부분의 위치가 조금 어설프게 되기도 합니다.

머리 부분은 확실히 세워주고, 어깨 등의 부품도 어설프지 않게, 프로포션 중시로 자신만의 베스트 프로포션을 재현해봅시다~!


初めに一番多く迷ったバトロイド変形(....) 特に胴の中に騎手部分をどんなに入って行くようにするの? してかなり途方に暮れた覚えますね.

本当に感歎が出るほどの変形ギミックでバルキリ変形の手味をまともに感じることができる部分です.

ところが変形しながら手に握っていれば, 各部品たちがこっそり緩い感じだから心細かったりします(笑い)

何度してみると方法が分かるが, 初めてしてみるとバトロイド頭部と肩部分の位置が少し生半可になったりします.

頭部分は確かに建ててくれて, 肩などの部品も生半可ではないように, プロポーション重視で自分ばかりのベストプロポーションを再現して見ましょう‾!


개인적으로 제일 좋아하는 모드입니다. 역시 로봇이야!!!!

그렇지만 발키리는 파이터와 가워크도 빼놓을수 없어서, 발키리를 만들어본건 초등학교 이후 오랜만이라 이거 파이터와 가워크도 좋은데....하고 고민을 많이 하고 있습니다 "너는 어떤걸로 장식 할래~~~" "난 셋다!" ........그러면 3개를 사야겠네요..

이번 마크로스F의 기체 디자인은 감독이기도 한 카와모리 쇼지씨..

개인적으로 이분의 변형 기믹 센스는 정말 좋다고 생각하지만, 아쿠에리온에서도 그랬고, 얼굴 부분은 조금 아쉽습니다...

마크로스 시리즈 별로 거의 이런 식이었으니 그렇지만, 왠지 이번 디자인은 카와모리 특유의 얼굴 센스가 들어간듯해서..

.........파이어 발키리 이후에 눈 두개달린 디자인을 보고 싶어...라는게 개인적인 생각(웃음)


個人的に一番好きなモードです. やっぱりロボットだ!!!!

ところがバルキリはファイターとガウォークも漏らすことができなくて, バルキリを作って見たのは小学校以後久しぶりだからこれファイターとガウォークも良いが....して悩みをたくさんしています "お前はどうなことで飾るつもりなの‾‾‾" "私は三全部!!" ........それでは 3個を買わなくてはいけないですね..

今度マクロスFの気体デザインは監督でもあったカワモリしょうじさん..

個人的にこちらの変形ギミックセンスは本当に良いと思うが, アクエリオンでもそうだったし, 顔部分は少し惜しいです...

マクロスシリーズあまりほとんどこんな式だったからそうだが, なんだか今度デザインはカワモリ特有の顔センスが入って行ったようで..

.........ファイアバルキリ以後に目が二つなデザインを見たい...と言うのが個人的な考え(笑い)

눈 부분은 클리어 부품으로, 제품을 사면 투명하기에 부속되는 스티커나, 저처럼 클리어 그린으로 도색해줄수 있습니다.

역시 도색으로 해서 입체감을 부여하는게 좋네요. 된다면 클리어 부품 겉면에는 클리어 그린으로, 안쪽에는 은색을 넣어줘서 빛을 반사시켜 더욱 멋지게 만들어줄수도 있습니다.

변형기믹 덕분에 얼굴 가동률은 정말 좋습니다. 딱히 바랄게 없을 정도로...

 

변형 기믹시에 언급했지만, 머리의 빨간 부분은 데칼로 들어있습니다.

스티커 자체가 하얀부분과 빨간 부분이 하나로 큰 데칼이 들어 있어 빨간 부분을 덮어주는데, 이렇게 붙이면 끝부분이 마구 떠서 보기 싫어지더군요. 그래서 따로 하얀 부분만 잘라서 붙여주면 깔끔하게 잘 붙습니다만..

변형 시에 하얀 부분이 벗겨질 우려가 많아요...

전 벗겨져서 아예 적당한 크기로 하얀 부분 남은걸 잘라줘 붙였습니다...(한 두번?)


目部分はクリア部品で, 製品を買えば透明だから附属するステッカーや, 私のようにクリアグリーンに塗布してくれることができます.

やっぱり塗布にして立体感を付与するほうが良いですね. なったらクリア部品表にはクリアグリーンで, 内側にはシルバーを入れてくれて光を反射させてもっと素敵にさせてくれることもできます.

変形ギミックおかげさまで顔稼動率は本当に良いです. これといった望むのがない位に...

 

変形ギミックの時に言及したが, 頭の赤い部分はデカールで入っています.

ステッカー自体が白部分と赤い部分が一つで大きいデカールが切れていて赤い部分を覆ってやるのに, こんなに付ければ端の部分がでたらめに浮かんで表示嫌になりますね. それで別に白い部分だけ切って付けてくれればこぎれいによく付きますが..

変形時に白い部分のはげる恐れが多いです...

私ははげててんから適当な大きさで白い部分残ったのを切ってくれ付けました...(一二回?)

사실 변형 기믹과는 상관없이, 좀더 부품을 추가해서 팔의 가동률은 끌어올릴수 있었을텐데...하는 느낌이 듭니다.

그렇지만 워낙 부품이 많아서, 팔의 가동률을 일부러 희생시킨듯 보이네요.


実は変形ギミックとは構わずに, もうちょっと部品を追加して腕の稼動率は引き上げることができたのに...する感じがします.

ところがあんまり部品が多くて, 腕の稼動率をわざわざ犠牲させたように見えますね.


다리 벌림도 이정도면 만족, 변형 기믹이 적용되는 부분이라 이정도 가동률도 만족스럽다고 생각합니다.



足開けるもこの程度なら満足, 変形ギミックが適用される部分だからこの程度稼動率も満足だと思います

이번 발키리에 추가된 근접전용 나이프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평소 실드 내부에 수납 및 쥔 손에 끼우는 것이 가능.

다만 실드 수납해서 빼낼때, 조금 무리가(....)

 

참고로 이번 발키리의 손은 변형용 두손이 붙어있는 손 파츠, 주먹쥔 손, 편손 이렇게 들어있습니다.

제가 편손의 하얀 장갑부분을 실수로 버려버려서.....ㅠㅠ


今度バルキリに追加された近接戰用ナイフも含まれています.

普段シールド内部に収納及び握った手に挟むのが可能.

ただシールド輸納して抜き取る時, 少し無理が(....)

 

参照で今度バルキリの手は変形用両手が付いている手パーツ, 拳手, ひろがった手こんなにかかっています.

私がひろがった手の白い手袋部分を間違いで捨ててしまって.....

어떤 제품보다 멋지고, 어떤 제품보다 완벽한 변형 스타일....

발키리..잇츠 딜리셔스......응?

위 말대로 프로포션도 어떤 모드에서도 절대 희생하지 않았고, 변형 기믹도 완벽한 제품입니다.

그렇지만 가지고 노는 제품은 아니라는 것. 데칼이 어떻게되든 상관하지 않는다면 괜찮지만, 만지다보면 접속 부분이 약한 것이나, 데칼의 위험성 등 초합금 제품이 부러워지더라구요.

그렇지만 건담과는 다른 의미로 반다이의 기술력에 또 한번 감탄하게 되는 제품입니다.

 

이번 제품은 대신 손이 많이 갑니다.

물론 기본 조립과 데칼 작업만을 통해 완성시킬수 있지만, 비행기 하면 역시 패널라인이기에, 조밀한 먹선 작업과, 철저한 데칼 맞추기는 시간과 정성을 쏟아야 하는 부분이지요.

그렇지만 그렇게 해서 완성시킨 제품은, 자신이 쏟은 노력 그 이상을 보상해줄 겁니다. 그정도로 멋진 제품이니까요.

제가 완성시킨것은 약간의 부분도색, 먹선 작업과 데칼 작업만으로 완성했습니다. 가조립때 느낌과 먹선때 느낌과 데칼때의 느낌이 정말 다릅니다. 환상적이에요. 발키리를 좋아하신다면, 시간을 들여서라도 꼭 만들어보시라고 권해드리고 싶습니다.

 

[제품크기] 1/72스케일 22cm(배트로이드 시)

 

[프로포션] ■ ■ ■ ■ ■ 파이터,가워크,배트로이드의 완벽한 프로포션

[디테일] ■ ■ ■ ■  패널라인과 변형기믹에도 손상되지 않은 각부 디테일이 멋집니다

[사출색] ■ ■ ■ ■ ■ 보통 건프라보다 하얀색이 특출나게 환하고 이쁘게 나왔습니다.나머진 데칼이 해줄거에요!

[가동률] ■ ■ □ □ □  변형기믹을 위해 희생되었지만, 그다지 액션 포즈가 아니라도 충분히 멋집니다

[만족도] ■ ■ ■ ■ □ 후 관리에 있어 데칼의 긁힘이나, 변형이 자주 힘든것만 빼면 눈으로 즐기는 것은 대만족!


ある製品より素敵で, どんな製品より完璧な変形スタイル....

上の言葉通りプロポーションもどんなモードでも絶対犠牲しなかったし, 変形ギミックも完璧な製品です.

ところが持って遊ぶ製品ではないということ. デカールがどうなっても関係しなかったら大丈夫だが, 触ってみると接続部分が弱いことや, デカールの危険性などDX超合金製品が羨ましくなるんですよ.

ところがガンダムとは違う意味でバンダイの技術力にもう一度感嘆するようになる製品です.

 

今度製品は代わりに手がかかります.

もちろん基本組み立てとデカール作業のみを通じて完成させることができるが, 飛行機すればやっぱりパネルラインだから, 稠密な墨線作業と, 徹底的なデカール合わせることは時間と真心を注がなければならない部分ですね.

ところがそうして完成させた製品は, 自分がこぼした努力その以上を償ってくれるつもりです. その位で素敵な製品だからです.

私が完成させたことは少しの部分塗布, 墨線作業とデカール作業だけで完成しました. 仮組み立て時感じと墨線時感じとデカール時の感じが本当に違います. 幻想的です. バルキリが好きだったら, 時間をかかっても必ず作って見なさいと勧めたいです.

[製品大きさ] 1/72スケール 22cm(バットロイド時)

 

[プロポーション] ■ ■ ■ ■ ■ ファイター,ガウォーク,バトロイドの完璧なプロポーション

[ディテール] ■ ■ ■ ■ ■ パネルラインと変形ギミックにも損傷されない各部ディテールが素敵です

[射出色] ■ ■ ■ ■ ■ 普通ガンプラより白色が得意に明るくてきれいに出ました.残りはデカールがしてくれるんです!

[稼動率] ■ ■ □ □ □  変形ギミックのために犠牲されたが, あまりアクションポーズではなくても充分に素敵です

[満足度] ■ ■ ■ ■ □ 後管理においてデカールのすき取りや, 変形がよく大変な部分さえ抜けば目で楽しむことは大満足!


이곳에 올린 사진과 소감은 직접 제작한 것이므로 다른곳에 무단도용 및 링크가 금지되어 있습니다

Captured, Written by AKITO 2009.08.12 

신고
Posted by Akito!!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건담더블오 2시즌의 최종보스이자, 퍼스트 건담의 오마쥬, 엑시아와의 재생과 파괴라는 의미로 부딪친 상당히 뜻깊은 기체입니다.

퍼스트 건담이라는 디자인을 건담 더블오 버전으로 리파인한 기체의 디자인의 정겨움과, 파일럿 성우마저 아무로란 점에서 상당히 재밌었지요. 퍼스트 건담과 어디가 같은지, 그리고 어디가 다른지 비교하시며 보는 것도 하나의 재미가 아닐까 합니다.

최신의 HG답게 가동률은 HG의 혁신이라 할만한 더블오 건담과 맞먹으며, 단순하면서 심플한 프로포션을 잘 살린 제품입니다.

이번에도 박서방 서포터즈로써 이런 좋은 제품을 접할수 있어 정말 기쁘네요..>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체 모습]

전체를 지배하는 하얀색과, 붉은색과 파랑,노랑의 조합은 그야말로 퍼스트 건담!!!!!

스커트 부분은 퍼스트 건담과 거의 동일하고, 세세한 부분들이 더블오 컨셉에 맞게 바뀌어진 부분이 재밌습니다.

심플하면서도 정겨운 디자인인데, 프로포션이 상당히 멋스럽게 나왔다는 것도 이 제품의 큰 장점이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굴]

빼어난 프로포션 중 상당히 잘 나온 얼굴 조형은 고개를 숙여서 눈이 가려도, 가리지 않아도 멋스럽게 재현되어 있습니다.

몸통과 이어지는 부분에 별다른 제약이 없어 자유롭게 가동하는 가동률도 정말 마음에 드는 부분.

심플 이즈 베스트라는 말이 잘 들어맞는 디자인의 얼굴이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 가동]

기존의 더블오 기체들과 동일하게, 팔의 가동률은 상당히 높은 편입니다.

앞으로 굽히는 것은 한계까지 굽혀진다 해도 과언이 아니고, 몸통에서 이어지는 폴리캡이 앞으로 살짝 가동되기에, 양 팔을 앞으로 모으는 가동도 가동률이 높진 않지만, 어느정도 가동을 보장해줍니다.

다만 팔 부분과 어깨 파츠가 일체화되어 있어서 어깨파츠의 각진 부분때문에 어깨 자체의 가동은 살짝 아쉬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허리 가동]

허리는 색분할이 되어있듯이 몸통파츠와 허리 파츠, 골반 파츠 3개로 나뉘어진 이중 관절 구조입니다.

덕분에 앞으로 수그리거나, 뒤로 허리를 활짝 젖히는 허리 가동률은 엑시아가 배웠으면 하는 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리 가동]

무엇보다 놀라운건, 더블오와 같은 다리 구조를 채용180도 다리찢기가 가능하다는 점.

발목 관절은 아쉽게도 더블오 정도로 90도까진 되지 않지만, 약 70도까지 가동하므로 다리를 벌린 상태의 접지력도 좋습니다.

골반과 이어지는 다리 파츠가 분리되어 있어 스탠드 자세의 프로포션과 가동을 양립하게 되어 있는데, 이 단순한 부품 분할 구조로 상당한 가동률을 얻을수 있는데, 어째서 모든 제품에서 이 다리 구조를 채용하지 않는지 의문스러울 따름입니다.

아마도 비용상에 부품이 나눠져 있으면 부품수가 늘어나기에, 비용을 줄이기 위해 일부러 통짜로 만드는게 아닐까 하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GN드라이브 탈착]

등의 GN드라이브는 탈착이 가능해서, 중간에 나왔던 GN입자 저장탱크 상태와 GN드라이브 상태를 재현하는것이 가능합니다.

다만 의외로 빼기 힘들수도 있으니, 칼로 조심조심 빼줍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엉덩이쪽에 스탠드 구멍이 존재]

골반 아래쪽에 원래의 스탠드 구멍 말고도, 스커트 뒤쪽에 여분의 스탠드 접속 부분이 존재합니다.

평소엔 가려져 있다가, 슬라이드식으로 된 부품을 올리면 구멍이 나오는 구조. 따로 끼었다 뺐다 하지 않아도 되니 상당히 좋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장 파츠]

짤막한 빔건과 건담 실드, 빔샤벨이 2개 들어있습니다.

오건담의 빔샤벨은 하나인데 왜 두개인가 하니, 엑시아R2와의 박스아트에서부터 재현된 최종결전을 재현하라고 배려해준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HG 엑시아 R2와의 비교]

1세대 건담이라 그런지, 3세대 엑시아보다 신장에서 살짝 작습니다.

원래 보스 캐릭터라면 사이즈도 더 큰 법인데, 이번엔 바뀌었군요(웃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건담 더블오 2기 최종결전을 재현]

뭐랄까...중간에 육탄전도 살짝 있어 사실 놀랐습니다(웃음)

엑시아와 오건담의 마지막 전투는 세츠나를 살렸던, 재생으로 이어지는 오건담과, 파괴를 위해 세츠나가 처음 잡았던 엑시아라는 의미있는 기체들의 대결이 아니었나 싶네요. 마지막 결전을 이 두기체로 잡은건 정말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여기서 못본 장면들은 다음 엑시아 리뷰에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유로운 포징과 심플한 디자인에서 우러나는 멋진 프로포션 덕에 포즈잡기가 즐거운 오건담입니다.

역시 포즈를 잡으려면 다리가 쫙쫙 찢어져야 더욱 멋진 포즈가 나오는것 같네요(웃음)

저에게는 리뷰 기획 초부터, 퍼스트 건담의 포즈를 그대로 재현해보고 싶은 욕구도 있어서 이런저런 포즈를 잡으며 즐거웠습니다.

기체 자체로도 처음(1기 첫장면에 나온 오건담)과 마지막(마지막 보스인 오건담)을 장식한, 의미있는 기체이고, 오건담 다음으로 더블오 라인업중 가장 가동률이 뛰어난 기체로 자리잡을 이 제품은 한번쯤 구입해야할 기체로 꼽고 싶습니다.

더블오 라인업의 건담 디자인을 싫어하시는 분들도 충분히 즐기실수 있는 디자인이기도 하구요^^


[제품크기] 1/144스케일 12.5cm (뿔 포함)

 

[프로포션] ■ ■ ■ ■ ■ (심플 이즈 베스트! 퍼스트 건담과 더블오 디자인의 양립을 살린 멋스러운 조형)

[디테일] ■ ■ ■ ■  (복잡하지 않은 심플한 디자인으로, 디테일이 잘 살아있지만 단순해보이기도 합니다 )

[사출색] ■ ■ ■ ■ ■ (하양,노랑,빨강,파랑의 의미있는 조합. 깔끔한 사출색이 돋보입니다)

[가동률] ■ ■ ■ ■ ■ (HG의 가동률로썬 더블오 다음으로 돋보이는 제품)

[만족도] ■ ■ ■ ■ □ (총이나 빔샤벨을 잡는 손이 약해서 무기가 금방 떨어지는 점은 아쉽)


이곳에 올린 사진과 소감은 직접 제작한 것이므로 다른곳에 무단도용 및 링크가 금지되어 있습니다

Captured, Written by AKITO 2009.06.20  

신고
Posted by Akito!!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윗글자에 리페이라니(....) 오타 죄송합니다(__)

이것으로 HG엑시아만 4개(노말 엑시아, GN암즈 엑시아, 트랜잠 엑시아, 엑시아R2)

정말 여러버전으로 많이 나왔던 엑시아입니다.

사실 마지막에 더블오가 아닌, 다시 엑시아가 나온 것만으로도 상당히 충격적이고, 오건담과의 대결이 의미 깊은 기체이기도 하죠.

이전의 엑시아와 거의 동일하지만, 가장 다른 기체이기도 합니다. 디자인상의 변경과 기믹상의 변경이 눈에 띄는 제품으로, 기존의 엑시아를 구입하셨다 하더라도 다른 느낌을 받게 되는, 그러면서 기존의 엑시아도 재현 가능한 디럭스판(?)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체모습]

기존의 엑시아보다 심플해진 이미지입니다. 가장 눈에 띈다면 푸른색이 이쁘게 나온 GN소드의 칼날일지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박스 아트]

오건담과의 마지막 대결씬을 재현한 박스 아트.

무엇보다 오건담의 박스 아트와 나란히 놓으면, 두 기체의 대결 장면이 재현된다는 점에서, 두개 다 사라!? 라는 반다이의 의도가...

반다이 제품은 박스 아트가 정말 멋들어지게 나옵니다. 때문에 박스 아트만 놓고 봐도 충분히 소장가치가 있게 나오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굴]

기존의 엑시아와 얼굴은 동일합니다. 가동률도 동일한데, 양 안테나 부분이 전체적인 프로포션을 풍성하게 보이게 하면서, 가동에 있어선 제약이 되는 득과 실을 다 가진 부분이라는 점은 살짝 아쉽습니다.

개인적으론 얼굴을 숙여 고개를 돌리는 것을 좋아하는데, 이 제품은 그럴수가 없지요.

고개를 위로 들어 안테나 라인을 넘어서게 가동하는것은 무리가 없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

팔을 접는 것은 약 105도 정도만 가능. 오건담이나 다른 제품과 비교하면 초기에 나온 엑시아라 그런지 아쉬운 가동률입니다.

팔을 드는 것은 다른 제품과 동일. 저는 어깨를 날카롭게 세우는 것을 좋아하기에, 몸통 안쪽 부분 일부룰 잘라줘 어깨가 위로 잘 올라갈 수 있도록 개조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허리]

스커트의 제약이 없어 좌우로 허리를 회전하는 것은 360도 가능합니다.

다만 앞뒤로 허리 가동은 그야말로 제로. 부품이 하나로 이루어져 있어 가동이 되지 않는데, MG에선 과연 어떻게 될지 기대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리]

이번 R2의 최대 변경사항이라면, 허벅지와 골반을 이어주는 통짜 파츠가 분할되었다는 것.

덕분에 양 다리를 바깥쪽으로 벌려주는 프로포션이 가능해지고, 기존 엑시아에서 되지 않는 포즈까지, 가동률이 좋아졌습니다.

다만 발목 부분은 그대로라, 다른 부분에 있어 가동률이 똑같은 것은 아쉽습니다. 파츠를 신규 금형을 내줬으면 오건담처럼 180도 다리찢기가 가능하게 해줬다면 하지만, 그것은 생각해보면 양 옆스커트 부분의 빔샤벨 접속 파츠때문에 불가능할것 같기도 하고...

기쁘면서도 아쉬운점이 남는 부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기]

GN소드의 칼날이 2기 사양에 맞춰 변경. 덕분에 투명한 푸른색의 칼날이 상당히 멋스럽습니다.

빔샤벨은 이번에도 통짜 하얀 부품으로 들어있어, 사진상의 빔샤벨은 오건담을 사야만 갖출수 있습니다.

오건담에 여분의 빔샤벨을 엑시아에게 껴주라는 용도로 해놓은듯...

이 제품엔 투명 빔샤벨 파츠가 들어있지 않으므로 주의해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GN 드라이브]

R2에서 추가된, 마지막 전투장면을 재현 가능한 부스트 모드로 선택 장착이 가능합니다.

처음엔 가동식으로 재현하는줄 알았는데, 아예 따로 태양로가 2개 들어있어 장탈착을 통해 재현 가능한 구조.

GN드라이브를 고정하는 회색 부분은 부분도색이 필요합니다(원래는 하얀색)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존의 엑시아와 비교하면, 비슷하면서도 다른점이 많은 이번 제품.

제품 런너가 E런너가 새롭게 추가되어, 변경되는 부분들을 E런너를 사용해 R2의 기체를 만들도록 되어 있습니다.

즉 기존 엑시아의 파츠도 다 들어있기에, 마음만 먹으면 이 제품 하나로 기존 엑시아를 재현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GN실드 및 GN소드들도 전부 포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부적인 디자인의 변경이 생각보다 많은 이번 제품.

기존 엑시아는 세븐 소드로, 풀 무장 형태의 볼륨이 마음에 들었던 반면, R2는 최종결전 사항이라 일대 일 전투에 필요한 최소한의 무장만을 달아 심플해진 느낌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장 마음에 드는 변경점인, 허벅지 파츠의 분할

기존 제품은 통짜 하얀색이라 부분도색이 필요하지만, 이번 제품은 부품 자체 색상이 다르기에 이 점은 상당히 마음에 들었습니다.

덕분에 다리가 좌우 회전이 가능해져 좀더 넓은 가동률을 갖추게 된 점이 좋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건담이 폭넓은 가동률로 원작 재현이 수월한 반면, 엑시아는 여러모로 가동률의 제약이 많기에, 포즈 잡는것은 아쉽습니다.

특히 다리의 불편한 가동률은 전체 포즈에서 상당히 제약이 많이 되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심플, 최종 결전 사양이라는 것으로도 충분히 매력적인 제품.

기존의 엑시아에서 변경점도 있기에, 울궈먹기 제품이긴 하지만, 살짝 제품에 반다이의 세심한 정성이 들어가있기에, 만족스럽습니다.

이제 나오는 MG 엑시아는 어느정도의 퀼리티일지, 정말 기대되네요.

나중에 또 R2 사양이 나오는건 아닐지 모르겠습니다(웃음)


[제품크기] 1/144스케일 13cm (뿔 포함)

 

[프로포션] ■ ■ ■ ■ □ (가동률의 제약 때문인지, 스탠딩 자세의 느낌은 살짝 아쉽습니다)

[디테일] ■ ■ ■ ■  (HG다운 훌륭한 디테일 )

[사출색] ■ ■ ■ ■ ■ (특히나 아름다운 GN소드의 칼날!)

[가동률] ■ ■ □ □ □ (분할파츠로 조금 가동률이 좋아졌다 해도, 더블오 초기 HG라 그런지 아쉬운 가동률)

[만족도] ■ ■ ■ □ □ (MG가 나오려는 시점이라 그런지, 이제 기존의 엑시아로는 만족할수 없습니다!)


이곳에 올린 사진과 소감은 직접 제작한 것이므로 다른곳에 무단도용 및 링크가 금지되어 있습니다

Captured, Written by AKITO 2009.06.23

박서방  http://psb-mall.com/shop/index.php

박서방 서포터http://psb-mall.net/

신고
Posted by Akito!!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잉여기체라도 좋아!?" 비록 한 에피소드에서만 나왔더라도, 잉여기체라도 놀림받더라도, 좋아하는 사람이 있는한 나온다!

그렇습니다. 제품 사진에서부터 말이 많았던 스사노오입니다.

개인적으론 적 기체는 그다지 좋아하지 않고, 1기의 매력남이었던 그라함이 2기에 사무라이로 돌아와서 정이 떨어졌지만, 제품을 실제로 만들어보고 움직여보면서, 상당히 매력을 느낀 제품이 바로 스사노오입니다.


제품 사진은 확실히 잘 못나왔습니다. 때문에 직접 만들어보면 더 좋을거라는 기대감과 그 기대감을 만족시켜준 제품 자체의 매력때문에 만들면서 그리고 만들고 나서 상당히 즐거웠던 제품이 되었던것 같네요^^



"余剰気体でもよし!?" たとえ一エピソードでばかり出ても, 余剰気体でも冷やかし受けても, 好きな人がある限り出る!

そうです. 製品写真からうるさかったスサノ−オです.

個人的では敵気体はあまり好きではなくて, 1機の魅力的な男だったグラハムが 2期にさむらいに帰って来て情が尽きたが, 製品を実際に作って見て動いて見ながら, よほど魅力を感じた製品がすぐスサノ−オです.


製品写真は確かによくまずかったです. だから直接作って見ればもっと好きでありなさいという期待感とその期待感を満足させてくれた製品自らの魅力のため作りながらそして作ってからよほど楽しかった製品になったようですね^^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체 모습]

일단 상당히 큽니다. 건담을 훨씬 상회하는 큰 크기에, 건담이 아닌 이형적인 모빌슈츠의 모습이 신선하게 다가오는 디자인.

검은색과 하얀색의 대비되는 깔끔한 색의 조화와, 복잡한듯 하면서 간단해보이는 디자인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자세도 잘 잡아지고, 세우는데도 별 지장없이 무게 배분이 잘 되어 있는 느낌.



[全体姿]

一応よほど大きいです. ガンダムずっと上回る大きさに, ガンダムではない異形的なモビルスーツの姿が新鮮に近付くデザイン.

黒い色と白色の対比されるこぎれいな色の調和と, 複雑したようで簡単に見えるデザインが気に入りました.

姿勢もよく取られて, 立てるにも別に差し支えなしに大根なの梨粉餌よくできている感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굴]

스사노오의 선글라스는 그렌라간을 연상시키는(웃음)

그렇지만 그 비밀은 선글라스를 벗겨보면 드러납니다. 사실 선글라스 내부의 얼굴에는 약간 충격.

다른것도 아닌 그라함의 플래그 얼굴이 포함되어 있다니....(얼굴 부품은 오버플래그대의 다릴기의 얼굴이 사용되었습니다)

플래그는 버린줄 알았던 미스터 무사도의 숨은 애정(?)이 잘 드러나 감동입니다...

원래 플래그의 얼굴에 무사 갑옷을 덧씌운 디자인이 인상적.


얼굴 가동은 목을 숙이는 것은 조금밖에 안되지만, 회전이나 위로 올리는것은 꽤나 자유롭게 가동됩니다.



[顔]

スサノ−オのサングラスはグレンラガンを連想させる(笑)

ところがその秘密はサングラスを脱がせて見れば現われます. 実はサングラス内部の顔にはちょっと衝撃.

他のものでもないグラハムのフラッグ顔が含まれているなんて....(顔部品はオーバーフラッグ台のダリル機の顔が使われました)

フラッグはボリンズル分かったミスター武士道の隠れた愛情(?)がよく現われて行ってします...

元々フラッグの顔に無事よろいをさらにかぶせたデザインが印象的.


顔動きは首を下げることは少ししかならないが, 回転や上であげることはかなり自由に稼動されま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

가장 관건이었던, 어깨가 축 늘어져 원숭이 팔같아 보이는 부분도, 사진과는 다르게 어느정도 날렵한 인상을 주는 것이 가능.

팔을 위로 올리면 어깨가 날카로워져 공격적인 인상과 함께, 팔이 짧아져보이는 효과로 좀 더 이상적인 비율을 맞출 수 있습니다.

팔과 몸통이 붙는 어깨 관절은, 엑시아 건담의 부품을 연상시키면 될듯. 그렇기에 가동률도 꽤 좋은 편입니다.


[腕]

一番カギだった, 肩が軸垂れて猿腕のように見える部分も, 写真とは違うようにどの位す早い印象を与えることが可能.

腕を上であげれば肩が鋭くなって攻撃的な印象とともに, 腕が短くなったように見える效果でもうちょっと理想的な割合を合わせることができます.

腕と胴が付く肩関節は, エクシアガンダムの部品を連想させれば良いよう. そうだから可動率もかなり良い方で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허리]

허리 가동은 그저 안습...옆으로 회전도, 숙이는 것도 거의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수그림이 가능했다면 좀 더 역동적인 포즈가 나왓을텐데..


[腰]

腰稼動はただ惜しい...横で回転も, 下げることもほとんど不可能に近いです.

下げることが可能だったらもうちょっと躍動的なポーズが出るはずだ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리]

가동률이 좋은 다리 부분. 독특하게 생긴 발목 관절은 접지력을 상당히 보장해주지만, 뒷꿈치 역할을 하는 보조 부품이 없으면, 발바닥 자체가 워낙 작아서 안정적인 스탠딩이 살짝 아쉬운 느낌입니다.

다리 관절은 꽤나 좋은 편인데, 골반과 다리를 연결하는 부분이 둥근 폴리캡이라, 조금 벌리려 하면 다리가 툭 빠지는 등, 결합에 있어서 치명적인 문제가 있어 포즈를 잡으며 자주 스트레스를 받는 편.


[足]

稼動率が良い橋部分. 独特に生じた足首関節は接地力をよほど保障してくれるが, きびす役目をする補助部品がなければ, 足裏自体があんまり小さくて安定的なスタンディングがこっそり惜しい感じです.

足関節はかなり良い方だが, 骨盤と足を連結する部分が丸いポルリケプだから, 少し開けようと思えば足がぱんと抜けるなど, 結合において致命的な問題があってポーズを取ってよくストレスを受ける方.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강화 샤벨]

기본적으로 이도류를 사용하며, 랜서 모드로 활용 가능한것은 더블오에 대적하기 위해서였을까요?

검의 이름 부터 일본식으로 따오는 등, 어째서 그라함이 그렇게 일본의 영향을 받은건가 하는건, 단순히 제작사가 일본이기 때문이었을지도...(그래도 플래그 대의 자부심이 있던 그라함이 어째서 일본문물에 물들은건지는 조금 아쉬운..)

 

기본 검은 조금 짧은 느낌이지만, 자체 수납 기능이 상당히 좋고, 검은색과 잘 어울리는 색이기에 나쁘지 않다고 봅니다.


[強化シャベル]

基本的に利刀類を使って, 矛モードで活用可能なことはダブルオ-に対敵するのためでしょうか

剣の名前から日本式で取るなど, どうしてグラハムがそのように日本の影響を受けたのかするのは, 単純に製作社が日本なのでかも...(それでもフラッグ部隊の自負心があったグラハムがどうして日本文物に染まるかは少し惜しい..)

 

基本剣は少し短い感じだが, 自体収納機能がよほど良くて, 黒い色とよく似合う色だから悪くないと思いま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트라이 퍼니셔]

마치 궁극의 필살기로 보이는, 스사노오의 숨겨진 무기(?)

양쪽 어깨 파츠와 몸통부분은 개폐가 되어, 트라이 퍼니셔 사양을 재현 가능합니다.



[トライポニシャ]

まるで極めの必殺技で見える, スサノ−オの隠された武器(?)

両肩パーツと胴部分は開閉になって, トライポニシャ遠慮を再現可能で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GN클로]

상당히 숨겨진 무기가 많아, 기믹상에 있어선 여러모로 움직여볼게 많은 스사노오입니다.

양쪽 스커트를 담당하는 부분은 자유롭게 회전해 GN클로로 사용하는 것이 가능.

다만 클로를 전개하는 것은 가동식이 아니라, 뺐다 껴주는 식이라 조금 귀찮습니다.

거기에 홈이 제대로 어딜껴야 하는지 아직도 모르겠..;;;;


[GNクロ-]

よほど隠された武器が多くて, ギミック上にあっては多方面に動いて見る多くのスサノ−オです.

両方スカートを担当する部分は自由に回転して GNクロ-で使うのが可能.

ただクロ-を展開することは可動式ではなく, 抜いた立ち込めてくれる式だから少し面倒です.

そこに穴がまともどこに挟まなければならないかまだ分からな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빔 챠크람]

이것은 그렌라간에서 엔키의 필살.....

보면 볼수록 그렌라간과 뭔가 닮은게 많은 느낌..

각 뿔은 자유롭게 회전하며, 빔 챠크람의 투명 파츠를 장착할 수 있습니다.


[ビームチャクラム]

これはグレンラガンでエンキの必殺.....

見れば見るほどグレンラガンと何か似ていたのが多くの感じ..

各角は自由に回転して, ビームチャクラムの透明パーツを装着することができます.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너지 케이블]

머리에 달린 에너지 케이블은 움직이면서 휘날리는 느낌으로 재현하는 편이 좋을것 같습니다.

마치 무사의 긴 머리가 휘날리는 것을 연상시키는 디자인이랄까요?

케이블은 각 검과 왼팔에 연결하는 것이 가능합니다.

다만 실제 전투중에...저걸 어떻게 끼울지는 미스테리...


[エネルギーケーブル]

頭によるエネルギーケーブルは動きながら飜る感じに再現した方が良いようです.

まるで無事の長い髪が飜ることを連想させるデザインと言えよう?

ケーブルは各かけることと左腕に連結するのが可能です.

ただ実際戦闘中に...あれをどんなに挟むかはミステリ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더블오와 크기 비교]

더블오, 아니 건담과 비교해서 압도적으로 큰 크기의 어로우즈 메카들.

스사노오도 크기에 있어서 더블오를 압도합니다.

역시 적이라면 크기서부터 주인공을 압도하는 맛이 있어야..!!!



[ダブルオと大きさ比較]

ダブルオ, いやガンダムと比べて圧倒的に大きい大きさのライバルメカたち.

スサノ−オも大きさにおいてダブルオを圧倒します.

やっぱり敵なら大きさ書から主人公を圧倒する感じではなけれ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품 사진이나, 다른 사람들의 불만과는 달리,  기대 이상의 느낌을 줘서 정말 만족스러운 제품이었습니다.

프로포션도 이정도면 나쁘지 않고, 가동률이나 무기 체계에 건담과는 달리 여러 매력이 다른 제품이라고 할 수 있지요.

역시 다른 사람의 말만 듣기보다는, 직접 만들어보고, 직접 봐야 하는것 같습니다.

포즈나 관절의 위치 하나하나에 따라서 같은 제품이라도 상당히 느낌이 달라진다는걸, 이번 제품 사진과 실제 제품의 차이를 통해 확실히 보여준 부분이라고 할 수 있겠지요.

 

개인적으론 선글라스를 벗은 플래그 얼굴이 드러난 부분이 상당히 멋지게 느껴졌습니다.

실제 애니상에서도 저렇게 나오는 장면들이 있다면 좀 멋있었을텐데...하는 아쉬움까지 드네요.

 

[제품크기] 1/144스케일 18.5cm (뿔 포함)

 

[프로포션] ■ ■ ■ ■ □  제품 사진으로는 맛볼수 없는 멋진 디자인!

[디테일] ■ ■ ■ ■   단조로움이 매력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사출색] ■ ■ ■ ■ ■ 검은색과 하얀색의 깔끔한 조화

[가동률] ■ ■ ■ ■ □  더블오보단 못하고, 엑시아보단 좋다?

[만족도] ■ ■ ■ ■ ■ 처음에 제품 사진으로 기대치가 낮아서인지 모르지만, 실제 제품을 접하고 그 만족도는 상당했습니다!


製品写真や, 他の人々の不満とは違い,  期待以上の感じを与えて本当に満足な製品でした.

プロポーションもこの程度なら悪くなくて, 稼動率や武器体系にガンダムとは違い多くの魅力が他の製品だと言えますね.

やっぱり他人の言葉だけ聞くよりは, 直接作って見て, 直接見なければならないようです.

ポーズや関節の位置一つ一つによって同じな製品でもよほど感じが変わるのを, 今度製品写真と実際製品の差を通じて確実に見せてくれた部分だと言えますね.

個人的ではサングラスを脱いだフラッグ顔の現われた部分がよほど素敵に感じられました.

実際アニメ上でもあのように出る場面たちがあったらちょっと格好よかったのに...する心残りまで入りますね.

[プロポーション] ■ ■ ■ ■ □  製品写真では味わうことができない素敵なデザイン!

[ディテール] ■ ■ ■ ■ □  単調さが魅力かも知れないです.

[射出色] ■ ■ ■ ■ ■ 黒い色と白色のこぎれいな調和

[稼動率] ■ ■ ■ ■ □  ダブルオと見るというできなくて, エクシアよりは良い?

[満足度] ■ ■ ■ ■ ■ 初めに製品写真で期待し低かったか分からないが, 実際製品を接してその満足度は相当でした!
 

이곳에 올린 사진과 소감은 직접 제작한 것이므로 다른곳에 무단도용 및 링크가 금지되어 있습니다

Captured, Written by AKITO 2009.06.23 

※ 본 리뷰 제품은 박서방에서 후원하는 박서방 서포터즈 제공 물품입니다.

박서방  http://psb-mall.com/shop/index.php

박서방 서포터즈 http://psb-mall.net/ 


신고
Posted by Akito!!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동안 HG 시리즈는 더블오 라인업만 만져보다가, 우주세기의 HGUC는 사뭇 새롭게 다가왔습니다.

보다 정교하게, 보다 MG에 가깝게 라는 느낌을 받을 정도로, 여러모로 느낌이 다른 제품이랄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체모습]

발군의 프로포션은 MG로 먼저 나왔던 하이뉴건담의 모습을 그대로 따온듯한 모습입니다.

사출색이 건담이라는 전투병기에 어울리지 않게 이쁘게 나왔는데, 하얀색에 약간 회색을 섞은듯한 바탕색에, 보랏빛이 감도는 푸른색의 색상이 멋지게 재현되어 있습니다.

놀라운 것은 가조립을 해도 이정도로, 색분할이 세세한 곳까지 잘 나눠져 있다는 것. 덕분에 도색의 수고를 상당히 덜었습니다^^


6개의 핀판넬을 장비하고, 육중한 몸의 실루엣이 상당히 마음에 드는 디자인.

다만 핀판넬을 등에 장비하고 있어서 무게 중심이 뒤로 쏠려 서있기도 약간 힘든(자꾸자꾸 넘어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굴]

투구부분이 일체화 부품이라, 접합선이 없게끔 만든 디자인은 정말 좋았습니다.

이번 건담의 얼굴 디자인은 상당히 투박하게 보이는게 매력. 몸 전체적으로 육중한 느낌이기에, 그런 느낌이 잘 반영된 얼굴 디자인은 정말 멋지네요.


가동률에 있어선, 목 뒤로 젖히는것은 목관절이 같이 가동되어 상당히 위를 볼수 있지만, 아래로 내리는 것은 불가능, 회전도 거의 안된다 보면 되기에 가동률에 있어선 가장 아쉬운 부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

가장 눈에 띄는것은 몸통에서 팔을 연결하는 관절의 구조. MG에서 채용되는 어깨 관절을 간단하게 축소해, 몸통의 디자인이 손상받지 않으면서도 상당한 가동률을 보장받습니다.

덕분에 다른 사진으로만으론 몰랐는데,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어깨를 날카롭게 새워주는 것도 사진에서 보는 정도까지 가능합니다.

다만 위아래로 어깨를 올리고 내리는 것은 꽤 폭넓게 가동되지만, 앞뒤로는 그다지 움직이지 않는게 아쉬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허리]

360도 자유로이 회전이 가능한 허리. 스커트의 제약이 없어서 양쪽 회전에 있어선 풀가동입니다!!!!

허리와 골반을 연결하는 것은 폴리캡 관절인데, 강도가 세지 않아서 판넬을 다 장비한 상태에서 많이 움직이면, 저절로 허리가 뒤로 젖혀지게 되거나, 자체 뒤로 젖히는 것도 폴리캡에 의해 뒤로 움직인다 가 아니라, 뒤로 빠진다 라는 느낌이기에, 앞뒤 가동은 안하시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리]

요즘 제품들은 이제 무릎굽히기는 기본. 무릎꿇는 자세에 있어선 약간 불완전 하지만, 좋은 가동률을 보여줍니다.

발목 가동도 꽤 폭넓어 제품의 가동률 최대까진 최대한 접지력을 보장해주는게 특징.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장 파츠]

빔라이플과 바주카는 원래는 하얀색이 대부분을 이루고 있지만, 제품에서는 흑철색 통짜 부품으로 들어있어 많은 사람들의 원성을 산 부분이지요(웃음) 확실히 사진을 보고 보다 보면, 어? 이게 아닌데? 하는 생각이 많이 드는 부분입니다.

도색도 에어브러쉬 없인 가장 껄끄러운 하얀색이기도 하고....ㅠㅠ

본체 색분할을 정말 잘해줘서 이정도 희생은 감수할수밖에 없겠지만...차라리 하얀색 통짜 부품으로 포함해줬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방패는 그야말로 완벽 색분할!!!! 무늬 조차도 부품의 분할로 인해 도색없이 완벽 재현이 가능합니다.

뒷부분의 디테일과 색분할도 완벽히 살려낸 것은 대단한 부분.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핀판넬]

6개의 핀판넬은 하이뉴 건담의 전체적인 분위기를 만들어내면서도, 장식하는데 있어선 최대의 적이 되는 존재(....)

워낙 무게가 뒤로 쏠리다보니, 살짝 하이뉴를 앞으로 기울여주지 않으면 서있기조차 힘들게 만드는 주범입니다!


거기에 많은 사람들의 예상을 깨고, 6개의 판넬 중 4개는 통짜 부품. 2개만 판넬로써의 기능을 수행하는 것은 많은 분들이 실망했던 부분이지요. 개인적으로는 6개의 판넬을 풀로 전개해서 놔둘 스탠드도 없고 오히려 이쪽이 깔끔한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빔샤벨]

2개 포함되는 빔샤벨은 각각 판넬 수납부에 수납하는 것이 가능합니다.

푸른색 투명 효과 파츠가 이쁘게 나와있는데, 빔샤벨 양쪽으로 장착해 랜서 모드를 만드는 것도 가능.

효과 파츠는 딱 한세트 들어있기에, 이도류가 재현 불가능한것은 아쉬운 부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하이뉴건담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이라면, 색분할이 정말 잘 되어 있고, 사출색또한 이쁘게 재현된 것입니다.

몸통의 세밀한 곳에 여러 겹으로 색분할된 부품이 눈에 띄고, 어깨나 방패, 다리 등 본체 자체는 정말 색분할이 HG 답지 않게 잘 되어 있지요.(덕분에 무장을 희생한것인가!)

마킹씰이 포함되어 원작에 보다 근접하게 재현가능한 것도 큰 장점입니다.


얼굴 부분의 뿔은 마이크로 단위로 문자가 새겨져 있는 것도 큰 특징.

MG에서나 가능했던 이런 기술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 우주에서 활약하는 기체는, 스탠드가 있어야 제맛!!!!

그것도 그렇고, 워낙 뒤로 무게가 쏠리는 기체이기에, 리뷰하면서 솔직히 많이 짜증났었습니다(뒤로 넘어가니..;;;)

스탠드와 조합해서 꾸민다면, 포즈도 그럭저럭 잘 잡히고, 육중하면서 영롱한 색상이 상당히 잘 나왔기에, 장식용으로 놔두기엔 좋은 기체가 아닐까 하네요.

무장에 있어서의 색분할은, 본체의 색분할을 생각하면 충분히 넘어갈 수 있는 부분이 아닐까 합니다.

판넬도 6개가 풀 가동되진 않지만, 2개로써도 충분히 매력적인 느낌이구요.

그렇기에 구입을 꺼리시는 분들은, 구입하셔도 후회안하실 키트라고 생각합니다^^


[제품크기] 1/144스케일 16cm (뿔 포함)

[프로포션] ■ ■ ■ ■ ■ 멋스럽게 재현된, 육중한 프로포션이 일품

[디테일] ■ ■ ■ ■  마이크로단위로 재현된 뿔의 문자나, 먹선을 넣기가 즐거운 디테일이 정말 좋습니다

[사출색] ■ ■ ■ ■ ■ 연회색과 연보라빛이 감도는 푸른색의 이쁠 정도로 느낌이 좋은 사출색

[가동률] ■ ■ ■ □ □  목이나 허리 가동은 정말 아쉽지만, 전체적으론 평준화정도의 가동률을 보여줍니다

[만족도] ■ ■ ■ □ □ 호불호가 갈리는 제품, 개인적으론 만족이지만, 그렇다 해도 대단한 느낌은 아니고, 좋은 정도?


이곳에 올린 사진과 소감은 직접 제작한 것이므로 다른곳에 무단도용 및 링크가 금지되어 있습니다

Captured, Written by AKITO 2009.06.30

신고
Posted by Akito!!


초등학교때 건담이라는 개념을 미미하게 가지고 있을 시절, SD건담으로 합체가 가능한 G아머의 매력에 흠뻑빠졌던 기억이 납니다.

그 당시 생각에도 몇개의 G아머의 합체 형태는 뭔가 괴팍하다(?)라고 느꼈지만, 왜인지 G아머를 상당히 좋아했고, 그 후로도 기억에 계속 남아있던 추억의 작품이라고 할수 있지요.

그런 G아머가 퍼스트 2.0사양에 맞춘 MG라인업에 올라오고, 이번엔 색상놀이인 리얼타입 칼라로 세트로 발매되었습니다.

본래의 건담의 색상과는 다른, MSV계획에서 나온 기체 색상이라 하는데, 처음 보기에는 적응이 안됐지만, 특유의 색상에 자꾸만 정이 가는 제품입니다^^

일단 리얼타입 칼라인 MG퍼스트 건담 2.0부터 살펴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체모습]

원래 퍼스트 건담과 얼굴, 방패 부분만 동일하고 몸 전체적인 색상이 어둡게 바뀌었습니다.

위장색을 의식한듯, 아니면 본래의 퍼스트 건담의 색상을 전투병기로써 너무 눈에 잘띄는 색상이란걸 의식하기라도 한듯, 국방색과 검은색, 회색으로 도장된 느낌에서 전투병기의 리얼한 느낌이 묻어났습니다.

퍼스트2.0은 원작 애니메이션의 작화를 그대로 재현하기 위해 노력한 면이 많이 보이는 제품인데, 처음에는 샤프한 MG스타일과 많이 달라 적응이 안됐지만, 실제로 보면 볼수록 특유의 멋에 빠져드는 제품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굴]

애니메이션의 느낌이 가장 많이 반영된 동그란 얼굴, 처음엔 적응이 안됐고 반감도 생겼으나 보면 볼수록 볼륨감과 특유의 건담다운 얼굴에 점점 매력적으로 보이는 얼굴입니다. 얼굴의 각 프레임은 전부 벗겨낼수 있고, 목과 연결되는 부분을 실린더로 처리하는 등, 겉모습 뿐만 아니라 속또한 알찬 부분입니다.


얼굴의 가동은 목을 위로 올리는것은 꽤 좋은편, 다만 고개를 숙이는데는 제약이 있는 편이고, 목을 회전하면 얼굴만 움직이는게 아니라 목 자체가 같이 움직입니다(실린더로 얼굴과 목이 연결되어 있으니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

역시 2.0버전답게 놀라울 정도의 가동률을 보여주는데, 내부 프레임에서 보면 각 부분이 움직이면서 안에 실린더가 연동되어 움직이는 기믹으로, 조립하는 맛과 가동하면서 느껴지는 손맛이 일품인게 바로 이 퍼스트건담입니다.

팔굽히기도 완벽, 거기에 빔샤벨을 잡는 자세도 타 제품을 뛰어넘는 멋스러운 포즈가 자연스럽게 나옵니다.


개인적으로 손가락관절은 이렇게 손가락 가운데마디가 가동되도록 나뉘어진것은 싫습니다.

가동부위가 많아져서 라이플을 잡거나 하면, 손바닥 가운데 접합부분에 확실히 끼우지 않는 이상 고정이 어려운 단점이 있기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깨]

넓은 가동폭을 실현하는 어깨 관절부, 인체와달리 부분부분 늘어날 수 없는 메카닉에서 제약되는 부분이 많은 어깨를, 관절부분이 바깥으로 튀어나오고, 가동되게 함으로써 팔의 가동률을 비약적으로 상승시켰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허리]

허리 가동은 내부에 코어파이터 수납 기믹이 적용되어 있기에, 그다지 좋지 않은편.

그래도 양 옆으로의 회전은 코어파이터 수납과 상관없이 스커트들이 걸리지만 않게 설계되었다면 자유로이 움직일수 있었을텐데..하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앞뒤로 숙이고 펴는 거야 가운데 코어파이터라는 덩어리(?)가 있으니 제약이 있는거야 당연하겠지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리]

앞뒤로도, 양 옆으로도 180도로 찢어지는 다리의 가동률은 놀라울따름, 다리를 넓게 가동시킬때 스커트가 잘 떨어진다는 점에만 주의하면, 스커트의 제약을 별로 받지 않고 자유로이 다리를 가동시키는게 가능합니다.

뿐만 아니라 다리를 오므리고, 가장 멋지게 양쪽 다리를 바깥쪽으로 벌려 베스트 프로포션을 실현하는 것도 가능!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릎, 발]

무릎의 접힘도 팔과 마찬가지로 최고로 굽히게 하는 것이 가능. 그렇기에 무릎꿇기도 가능하고, 다리를 이용한 여러 액션 포즈가 자유롭게 되기에 역시 메카닉은 다리 가동이 생명이라는 느낌을 절실히 받게 하는 제품.

무릎뿐만 아니라 발바닥 부분도 무려 3부분으로 분할되어 있는데, 이 부분은 발을 안쪽으로 오므릴때 최고로 발휘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콕핏]

가동률뿐만 아니라 여러 세부 기믹에도 충실한 제품.

콕핏은 도어를 위로 올릴 수 있는 슬라이드 기믹이 들어가 있고, 콕핏 장갑 자체를 개폐할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내부에는 당연히 파일럿인 아무로 레이의 피규어가 포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놀랍게도 가슴의 열배출구(?) 부분은 개폐가 가능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퍼스트 건담의 본체는 3부분으로 분리 가능.
각 부분은 G아머와의 파츠 합체로 사용됩니다.
별도의 절차 없이 그냥 잡아서 빼주면 되는 간단 기믹, 그러면서 쉽게 빠지지도 않아 편리하면서도 실용적인 부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코어파이터]

무엇보다 가장 놀라운것은, 전투기 모드일때와 합체 모드일때 콕핏의 방향을 바꿀수 있다는 것.

전투기 시의 위치에서 보면, 다리 부분에 코어파이터가 직각으로 합체 되기에 콕핏도 땅쪽을 보게 되는데, 조종석 부분만 회전이 가능해 건담 콕핏 시에도 제대로 앞을 보게끔 만든 부분은 놀랍습니다. 단 이 부분은 연동되어 자동적으로 움직이는게 아닌, 자신이 직접 움직여줘야 하는 부분.


코어파이터의 미사일 포트 수납 기능이나, 완벽에 가까운 두 모드 사이의 변형도 잘 재현되어 있습니다.

지상에 있을때의 별도의 랜딩기어가 없는 대신, 투명 스탠드를 포함해 공중씬을 재현하는 것이 가능.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빔라이플]

건담 하면 빼놓을수 없는 대표적인 무기 빔 라이플, 원작과 동일하게 등에 장착은 물론, 슈퍼 나팜이라는 강화 파츠를 장착해 볼륨감을 업 시키는 것도 가능합니다. 이쪽도 원작에 충실한 조형이면서, 부피감이 꽤나 커 퍼스트건담에게 들게 해주면 압도적인 존재감을 뿜어내는 필수 무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드]

강렬한 붉은색과 별모양의 장식은 퍼스트 건담의 상징!!! 무엇보다 작은 부분도 색분할된 완벽한 실드의 색분할에 감탄.

건담의 상반신을 덮을 정도의 거대한 크기에, 팔 뒤쪽과 손잡이로 팔에 고정도 확실히 되는 점도 좋습니다.

등에 장착 기믹을 비롯, 빔라이플까지 수납하는 기믹도 상당히 마음에 드는..

전투중에 실드가 시야를 가려 원활히 싸울수 없는 점을 고려해, 시야 확보용 부분을 만들어놓은 것과, 이 부분마저 개폐 기믹이 있다는 것은 놀라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이퍼 바주카]

이전 HG 하이뉴건담의 무기 색분할에 좌절했던 탓인지, 하이퍼 바주카인데 색분할이 완벽하게 되어 있는 점이 왜이리 기쁘던지...

부피도 상당히 크고 볼륨감이 넘치는 바주카입니다. 물론 빔라이플과 같이 등에 장착 가능한 기믹이 포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타 무기들]

빔샤벨은 등에 있는 손잡이를 빼서 투명 효과 파츠와 결합해 빔샤벨을 완성, 두 개의 빔샤벨에 대응해 2개의 투명파츠가 포함.

건담 해머는 부속되어 있는 사슬파츠와 결합해 리얼하게 재현되어 있습니다. G아머용 해머가 하나 더 들어있어 재현할 수 있는 해머수는 총 2개.

빔 쟈베린은 앞 투명파츠가 붉은색이어야 하는데, 투명색으로 재현되어 있어 별도의 도색이 필요합니다.

빔 쟈베린의 뒷부분인 메인 손잡이는 빔샤벨의 손잡이를 결합하는 것으로 완성.


사용자 삽입 이미지

[G파이터 캐터필러 전개형태]

앞으로 몇 부분에 G아머로 표기된 것은 전부 G파이터임을 양해바랍니다(다 해놓고 나서 앗 틀렸다!!! 라는 것을 안...)

건담의 크기를 가뿐하게 뛰어넘는 거대한 건담 서포트 기체. 건담과 합체하지 않았을때는 날렵한 전투기 실루엣을 갖췄습니다.

아래의 탱크 캐터필러는 전개 형태, 반 전개형태, 수납 형태로 재현이 가능.

개인적으론 역시 캐터필러 전개 형태가 기억에 강하게 남아있기에 이쪽을 좋아합니다.

캐터필러는 체인까지 세밀히 재현되어 있으나, 바퀴가 따로 움직이지 않는, 고정되어 있는 형태.


사용자 삽입 이미지

[G파이터 전체 모습]

세세하게 재현되어 있는 MG 특유의 볼륨감과 디테일이 눈에 띄는 겉모습.

실제 전투기와 비슷한 몰딩 라인은 역시 먹선을 넣어줘야 제맛!! 이라는 느낌.


사용자 삽입 이미지

[G파이터 세부 기믹]

내부의 여러 기믹들도 세밀하게 재현되어 있습니다. 곳곳에 숨겨진듯 존재하는 미사일포트를 재현하는 재미가 쏠쏠.

콕핏 유리창의 색상이 형광 연두색으로 되어 있는데, 박스상에는 연한 갈색으로 되어 있어, 이쪽 사출색이 왠지 완구같은 느낌..;;;

전체적인 색상도 박스상의 색상이 좀더 어두운데 반해 실제 사출색은 연해서, 가벼운 느낌이 나는게 아쉽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제 건담의 다리가 고정되는 부분은 고정이 가능하도록 부품들이 가동되는 형태

덕분에 스탠드를 연결해 공중에 기울여놓아도 쉽사리 떨어지지 않고 건담이 잘 고정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G파이터 캐터필러 수납 형태]

캐터필러를 내부에 수납해, 전투기 형태의 날렵한 실루엣이 돋보이는 형태입니다.

별도의 랜딩기어를 장착해 지면에서도 안정적으로 장시갛는 것이 가능.

캐터필러 수납만 제외하면 G파이터는 모두 동일한 실루엣.


사용자 삽입 이미지

[G 불 이지]

건담 몸통만을 G파이터 앞부분에 결합한 형태.

G파이터의 조종석이 앞이 되기에 기본적인 탱크 실루엣을 띄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G불]

G파이터 앞부분 + 건담 몸체 + 코어파이터 가 결합된 형태.

코어파이터가 조종석이 되어 주포가 되는 부분의 방향이 반대가 된것 빼고는 블루 이지와 똑같은 형태.

어떻게 보면 좀 아스트랄한 모양이기도 합니다(웃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G스카이]

G파이터 뒷부분 + 건담 다리 + 코어파이터가 결합한 폭격기 형태의 기체.

그러고보니 상체를 결합한 것은 탱크이고, 하체를 결합한 것은 비행기라는 형태는 변신합체 로봇물에서 많이 본듯한..(웃음)

아, 건담은 리얼계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G 스카이 이지]

G파이터 뒷부분 + 코어파이터가 결합한, 건담 다리가 빠진 형태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건담 고기동형]

건담에 G파이터 뒷부분이 결합한, 모빌 아머 형태.

공중전이 불가능한 건담에게 비행능력을 얻게 해준 기체인데...

역시 이런형태보다는 등에 날개가 달리는 편이 멋있겠지요?(웃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G아머]

궁극적으로 건담과 G파이터가 결합한 포트리스 형태의 거대 모빌 아머입니다.

개인적으론 건담을 수납해 운반하는 기체라는 느낌도 들지만, 전체적인 실루엣이 길어지면서 볼륨감이 커져, 멋스러운 점은 부정할수 없네요. 길이만 35센티 정도 되기에, 압도적인 존재감을 뿜어내는 형태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개인적으론 추억의 제품이자 꿈의 제품중 하나이기도 했던 G아머, 보다 병기적인 느낌을 강화한 컬러링은 원작의 건담과 G아머와는 다른 분위기를 연출합니다. MG특유의 디테일로 거대하게 재현된 G아머의 존재감은 실제로 볼때만 느껴질지도...!!!

G아머의 사출색이 사진에 비해 밝아서 조금 아쉽긴 하지만, 그것을 메꾸고도 남을 완벽한 변형 합체 시스템과 프로포션이 훌륭한 제품입니다^^


[제품크기] 1/100스케일 35cm (G아머시 길이)

 

[프로포션] ■ ■ ■ ■ ■ MG의 프로포션으로 되살아난 G아머의 압도적인 조형

[디테일] ■ ■ ■ ■  건담의 내부 프레임의 디테일에서, G아머의 내부 기계적인 느낌의 디테일은 정말 최고

[사출색] ■ ■ ■ □ □ G아머의 회색과 곤색이 좀더 어두웠으면..하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가동률] ■ ■ ■ ■ □  퍼스트 2.0의 신의 가동률,G아머는 가동률을 따질 필요가 없겠지요?

[만족도] ■ ■ ■ ■ □ 거대한 G아머의 크기에 압도당하고, 세부적인 디테일과 여러 기믹에도 압도당합니다


이곳에 올린 사진과 소감은 직접 제작한 것이므로 다른곳에 무단도용 및 링크가 금지되어 있습니다

Captured, Written by AKITO 2009.07.14

※ 본 리뷰 제품은 박서방에서 후원하는 박서방 서포터즈 제공 물품입니다.

박서방  http://psb-mall.com/shop/index.php

박서방 서포터즈 http://psb-mall.net/

신고
Posted by Akito!!

벌써 건담이 나온지가 30년이 된건가...?! 하고 놀라보면서, 새삼 건담에 대해 생각해보게 하는, 30주년 기념 제품입니다.
기본적으로 봤을땐, 고전 퍼스트 건담 본래의 모습과 적절한 리파인으로 현대에도 어색하지 않은 프라모델로 탄생한 느낌이지만,
개인적으론 오다이바 건담이라고 부르고 싶네요(웃음)
현재 일본 오다이바에 세워져 있는 1대 1스케일의 건담을 기념하여, 그 건담을 그대로 축소한 느낌이 많이 듭니다.
매뉴얼에도 무려 오다이바 건담용 도색 방법(부분부분 철판 색상을 다르게 하기!)이 설명되어 있고, 건담 몰드 치고는 상당히 리얼하게 촘촘히 철판이 이어진 부분이나, 못구멍(?)같은 부분이 상당히 많아서 안그래도 일본가서 직접 못볼텐데 잘됐다..하고 바라봅니다.

[전체모습]
사진에선 상당히 환하게 나왔으나, 기본적인 색상 배열은 HG더블오라이져 디자이너즈 컬러를 연상시키는, 약간 파스텔 톤의 색상입니다.
그렇다 해도 그정도로 연하진 않고, 은은한 사출색이 보기 좋은 느낌. 그래서인지 정말 오다이바 건담같아! 라는 느낌도 들었습니다.
전체적인 프로포션은 꽤 멋진 편. 거기다 이 제품의 궁극의 완성은 수많은 먹선을 넣었을때 완성된다 할 정도로, HG이면서 뛰어난 디테일을 보여줍니다(먹선 작업하는 사람은 죽어납니다..;)

[얼굴]
이전에 리뷰했던 HGUC 하이뉴건담과 동일하게, 이번 건담도 투구 부분이 통짜 부품으로 되어 있어 접합선이 없는게 특징.
개인적으론 가조립 하고 얼굴을 그냥 넣으면 빼기 힘들어서, 차라리 이전 접합시키는게 더 좋습니다.
눈은 스티커가 포함되는데, 붉은 부분도 스티커에 포함되기에 실제 스티커를 붙이면 코부분이 벌어져 스티커가 안좋게 되기에, 다 도색을 해줬습니다. 얼굴은 오리지날 작화의 느낌이 많이 나는 얼굴. 바로 이전에 퍼스트2.0을 리뷰해서 그랬을지도 모르겠네요.
목이 통짜라는건 조금 아쉬웠습니다. 내부 폴리캡이 부품 내부에서 살짝씩 움직이긴 하지만, 덕분에 가동률은 그리 좋지 않습니다.
거기에 목 부분도 파란 부품과 하나기에, 따로 도색을 해줘야 한다는 점..

[팔]
팔의 움직임은 평범한 건담 프라모델 정도.
팔꿈치 굽히기는 상박 부분이 고정되어 있어 하박부분만 움직이지만, 그정도 치고는 좋은 가동률이라 생각됩니다.
몸통과 팔의 접속구는 약간 앞으로 당겨지는 형태의 폴리캡이 들어있어, 두 팔을 앞으로 모으는 것도 가능.

[허리]
붉은 부분이 두 부품으로 나뉘어져 있고, 이 두 부품과 푸른 몸통이 붙어 3부분으로 나누어져 폴리캡으로 연결되지만, 전체 가동률은 썩 좋은 편이 아닌 느낌. 앞으로 숙이는 것은 거의 안되고, 뒤로 피는 건 꽤 좋습니다.
MG 퍼스트에서도 양 옆으로 회전하는건 스커트때문에 걸렸는데, 이 제품도 역시 스커트에 걸리네요..^^;

[다리.1]
골반과 연결되는 다리 부품이 더블오 킷에서 자주 본 방식의 분할 파츠라, 가동률 및 다리 벌리기는 꽤 좋은 편입니다.
무릎은 상박 부분과 관절 부분이 합쳐진 형태라, 하박 부분만으로 움직이기에 가동률에 제한이 있습니다.
그렇다 해도 무릎꿇기 자세는 어느 정도 되니 불만은 없을지도! 이번 제품은 조립하기 편해서 정말 좋았는데, 아마도 오다이바 건담을 인상깊게 본 사람들이 기념품 겸 해서 구입해서 쉽게 만들수 있도록(건프라를 잘 안만드시는 분도), 그러면서 건프라의 매력을 느낄수 있도록 일부러 이렇게 하지 않았나 생각되네요.

[다리.2]
골반 부분은 역시 더블오 킷에서 자주 봤던, 양 옆으로 회전이 가능하게끔 되어 있는 구조 겸, 스탠드를 꽂을 구멍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발목 관절은 뒤로는 꽤나 만족할만한 가동을 보여주지만, 앞으로가 거의 안되고, 벌렸을때 접지력이 약해지는 점은 아쉬운..
솔직히 다리 벌려 포즈 잡는 것에선, 키트가 도저히 중심을 못잡고 쓰러져 상당히 스트레스를 받았습니다.

[스커트]
다리의 가동률의 제한을 없애기 위해 간단한 기믹으로 스커트 가동을 꽤 높였습니다.
무려 앞쪽 스커트는 완전히 위로 젖혀지고, 사이드 스커트도 다리의 최대 벌림까지는 가동되기에 편하지만...
문제는 뒤쪽 스커트겠지요. 전혀 가동이 안되는 통짜 부품이라;; 다리를 뒤로 벌릴수가 없는 점은 아쉽습니다.
스커트 자체의 노란색 부품과의 분할로 색분할이 잘된점은 정말 좋네요.

[빔라이플]
퍼스트 건담에게 없어서는 안될 무기 파트1!!
빔 라이플의 재현은 MG와 맞먹을 정도로 섬세한 느낌입니다.
MG에서 부족한 것이라곤 엉덩이에 연결할 접속 파츠가 없다는 것 뿐일까요.
디테일이 상당히 좋아서 마음에 드는 부분.
다만 주의해야 할곳은, 총구 앞 부분을 살짝 힘을 줘도 바로 부러질듯 부품이 하얗게 된다는 것..;;;
힘도 안줬는데!!! 총구 앞부분은 되도록 만지지 않도록 합시다.

[실드]
이번 실드에는 오리지날 추가 몰드가 들어가있습니다. 때문에 좀더 세밀해진 느낌.
양쪽 팔에 마련되어 있는 접합부에 끼울수 있고, 등 뒤에도 끼울수 있는 연결 파츠가 붙어 있습니다.

[빔샤벨]
간만에 보고 악!!! 했던 부분.
이번엔 빔샤벨이 따로 통짜 하얀 부품으로 포함되어 있어, 도색이 필요합니다.
따로 끼우려 하니 더블오쪽 빔샤벨은 사이즈가 맞질 않아 들어가질 않고, 같은 HGUC계열의 하이뉴건담의 빔샤벨은 딱 맞네요.
아마 HGUC의 퍼스트 건담의 빔샤벨엔 맞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하이퍼 바주카]
MG 퍼스트의 바주카는 하얀색인데 이애는 왜 단색이지? 하고 반다이를 탓하려다...
제품 박스에 나온 애니메이션의 바주카를 보니 이 색이더군요!!!!
아아 그렇구나! 하고 납득. 빔샤벨에 충격을 먹었지만, 다른 부분은 완벽합니다

[건담 해머]
건담 해머의 사슬은 실제 철제로 된 조그만 사슬이 포함되어, 양쪽 부품을 끼움으로써 건담 해머를 완성시킬 수 있습니다.

[퍼스트 건담 풀 무장형]
개인적으론 무장이 많은 형태를 좋아해서, 퍼스트 건담도 단순하면서 복잡한 이런 무장형태가 잘 어울립니다.
이렇게 보니, 먹선의 복잡함과 무장의 다양함때문에 프로포션이 정말 뛰어나다는 느낌.
처음 그저 가조립 상태를 다른 곳에서 보거나 제품 사진으로 봤을땐 상당히 별로란 인상이었는데, 이렇게 완성시키니 왜이리 멋진지...
역시 건프라는 직접 만들어보기 전에 판단하는건 금물입니다.

[액션!!!]
가동률이 그다지 좋지 않아서, 포즈가 잘 될지 걱정이었는데 생각외로 포즈는 잘 잡히는것 같습니다.
일단 기본적으로 오다이바의 스탠딩 포즈가 가장 잘 어울릴것 같았으나, 역동적인 포즈들도 잘 어울리는 느낌.
라스트 슈팅은 이제야 얼굴 없이 재현해보네요..;ㅁ;

[오건담과 함께]
더블오에서 퍼스트의 오마쥬였던 오건담과 함께 세워봤습니다.
제일 오래된 건담과 제일 최신의 건담을 세워놓으니 감회가 새록새록...왠지 감동적인 두 기체의 모습입니다.

[마치며]
하나 언급을 안한, 아쉬운 점이라면 양손 파츠 구성이 기본 주먹쥔 파츠 2개, 라이플용 오른손 1개, 빔샤벨용 오른손 1개 뿐..
.......왼손 빔샤벨용은!? 왼손은 그저 주먹쥔 손만 들어있어, 아예 잡을수가 없는게 아쉬웠습니다.

 처음엔 정말 볼품없어 보였지만, 실제로 만들고 나서 상당히 감동한 제품입니다.

어째서 제품 사진이 그렇게 이상하게 나왔는지....실제로 만들어보면 이렇게 좋은데...
건담 특유의 손맛, 움켜줬을때 느껴지는 무게감이나 부피감, 가동의 부드러움때문에 손맛이 일품입니다.
단순하지만, 이런 "맛"이라는 것을 잘 살려낸 점은 역시 오다이바 건담때문에 건프라에 입문할지도 모르는, 그런 사람들을 위한 30주년 킷이었기 때문이 아닐까..하는 생각이 드네요.
이로써 정말 반다이에서 퍼스트 건담은 많이 발매했습니다. 정확한 수는 모르지만, 정말 엄청나지요.

그런 와중에 의미있는 30주년 킷이고, 건프라로써도 매력적인 킷이고 가격도 저렴하기에, 퍼스트를 구매해보실 분께는 꼭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제품크기] 1/144스케일 13cm

[프로포션] ■ ■ ■ ■ □ 대단하진 않지만 적절한 프로포션, 특유의 몰딩 라인은 정말 세밀합니다.

[디테일] ■ ■ ■ ■  세밀한 몰딩 라인에 감탄, 다만 먹선넣을때는 그만한 각오를..!

[사출색] ■ ■ ■ ■ □ 살짝 연한 색상이 은은하게 베어있습니다.

[가동률] ■ ■ □ □ □  보통수준은 갈수 있는데, 다리 벌렸을때 접지력때문에 스트레스가 상당히....역시 스탠딩 포즈가 최고!?

[만족도] ■ ■ ■ ■ □ 초기 기대치가 적으면 만족도는 그만큼 올라갑니다. 실제로 보면 정말 이쁜 제품이라는 생각이 들어요

이곳에 올린 사진과 소감은 직접 제작한 것이므로 다른곳에 무단도용 및 링크가 금지되어 있습니다

Captured, Written by AKITO 2009.07.17 

※ 본 리뷰 제품은 박서방에서 후원하는 박서방 서포터즈 제공 물품입니다.

박서방  http://psb-mall.com/shop/index.php

박서방 서포터즈 http://psb-mall.net/ 

신고
Posted by Akito!!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에 올린 사진과 소감은 직접 제작한 것이므로 다른곳에 무단도용 및 링크가 금지되어 있습니다

Captured, Written by AKITO 2009.07.28 

※ 본 리뷰 제품은 박서방에서 후원하는 박서방 서포터즈 제공 물품입니다.

박서방  http://psb-mall.com/shop/index.php

박서방 서포터즈 http://psb-mall.net/  

신고
Posted by Akito!!

BLOG main image
지켜봐주세요! 저의 리뷰! 日本の方いらっしゃいませ by Akito!!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79)
공지사항(Notice) (12)
프리토크[フリートーク] (149)
메카닉 리뷰혼!!! (52)
미소녀 리뷰혼!!! (66)
Total : 277,385
Today : 8 Yesterday : 75